박다원 작가 열한번째 개인전 부산서 열려
박다원 작가 열한번째 개인전 부산서 열려
  • 문지훈 기자
  • 승인 2011.03.25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4월 1일부터 부산 도시갤러리

[서울문화투데이=문지훈 기자] 박다원 작가의 개인전 ‘붓질의 공명 Now & Here’가 오는 4월 1일부터 부산에서 열린다.

 

 

인간의 편안한 마음과 순리(順理)대로 흐르는 것을 지향하는 그녀의 작품은 부산 도시갤러리에서 만날 수 있다.

열한번째 개인전을 여는 박다원 작가는 그동안 대담한 붓 터치와 공명의 에너지가 넘치는 작품으로 큰 주목을 받아왔다. 그녀는 2005년 부시 前 대통령 방한시 기념 작품을 제작한 바 있으며 지난해 열린 G20 서울정상회의 초대작가로 선정되기도 했다.

문의/도시갤러리 051)756-34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