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덕 '아리랑', 폴란드 영화제서 최고작품상 수상
김기덕 '아리랑', 폴란드 영화제서 최고작품상 수상
  • 심성원 기자
  • 승인 2011.08.17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에는 토론토 영화제 초청도 받아

[서울문화투데이 심성원 기자] 김기덕 감독이 영화 '아리랑'으로 폴란드 '뉴 호라이즌 국제영화제'에서 '예술영화 경쟁부문 최고 작품상'을 수상했다고 이 영화의 헤외배급사인 화인컷이 17일 전했다.

 이 영화제는 폴란드 최대 규모의 영화제로써 올해 11회째를 맞이하는데, 매년 50여 개국에서 초청한 500여 편의 영화를 소개하고 있다. 올해는 지난달 21일부터 31일까지 폴란드 브로츠와프에서 열렸다. '아리랑'은 예술 영화 경쟁 부문에서 다른 11편의 경쟁작들을 제치고 최고 작품상을 받았다.

 이 영화는 또 내달 8~18일 캐나다에서 열리는 제36회 토론토 국제영화제에도 초청됐다. '아리랑'은 세계 4대 영화제이자 세계 최대 규모의 비경쟁 영화제로 꼽히는 토론토 영화제에서 올해의 가장 주목할 만한 다큐멘터리를 소개하는 섹션인 '리얼 투 릴(Real to Reel)' 부문에서 소개된다고 한다.

올해 칸 영화제에서 '주목할 만한 시선 대상'을 받은 '아리랑'은 이후 뮌헨 영화제와 까를로비바리 국제영화제 등에서 상영됐으며, 전 세계 34개국 60여 개 영화제로부터 초청을 받아놓은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