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2.21 수 10:36
   
> 뉴스 > 종합 > 교육
     
매일 새벽 5시 기상시킨 '야생화초'에 어린이들 ‘뿅’
초등학생들로 뭉친 한강고수부지 야생화초 생태탐사단
2011년 08월 17일 (수) 20:50:50 홍경찬 기자 press@sctoday.co.kr

[서울문화투데이 홍경찬 기자]김현근(동자초교 3), 박성윤(동자초교 3), 김현민(동자초교 1), 박서연(으뜸어린이집 6세) 이들은 '한강고수부지 야생화초 생태탐사단'으로 방학동안 새벽 5시 기상하는 이변을 연출했다.

   
▲ 비오는 날 잠실대교 탐사에 나선 한강 야생화초 탐사팀

‘한강고수부지 야생화초 생태탐사단’은 초등학생과 유치원생으로 구성된 4명의 형제, 남매 탐사팀으로 한강에서 자생하는 우리나라 야생화초와 한강의 식물 생태계를 12개월~24개월 동안 관찰하고, 향후 전국순회사진전과 초등학교강연회, 사진집을 출판할 예정이다.

   
▲ 박서연(으뜸어린이집 6세)는 탐사대원 오빠들의 모델 역할도 톡톡히 한 야생화초와 맞먹는 탐사단 미모 종결자다.

 어린 꿈나무들이 총 거리 80km인 서울한강고수부지 천호대교~방화대교 양방향 80km를 자전거를 타거나 걸으면서 사진기에 담는 여정이다.
 
 김재성 탐사단 기획단장(사진작가, 부산국제영화제 사진전문위원)은 “한강고수부지 야생화초 서식지를 아이들의 눈으로 관찰하고 촬영 기록하는 탐사대다. 초등학생들이 기록한 탐사기록과 에피소드를 전국 학교와 관공서에 알리는 강연계획도 가지고 있다”라며 “새벽 5시 기상에서 알 수 있듯이 날이 갈수록 야생화에 빠져드는 초등학생이 대견스럽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 좌측부터 박성윤, 가운데 김현민, 오른쪽 김현근팀장.

 

 

     관련기사
· "한강 야생화초가 뽀로로보다 좋다" 초등학생 생태탐사단
     종합 주요기사
이윤택 연출가 "추행은 인정하지만 폭행한 적은 없다"
성대 민주동문회, 성추행 피해 교수 응원 및 학교 진상규명 촉구
정현백 여가부 장관, 남정숙 교수 성추행 은폐의혹 공방
문화계에서도 이어지는 미투운동, 남정숙 교수 문화계 미투운동 참여 독려
‘누가 패자인 홈리스에 돌을 던질 수 있겠나?’
홍경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윤택 연출가 "추행은 인정하지만 폭
아름다운 겨울왕국 ‘2018 정선고드
충청도 사투리로 '에쿠우스'를 비꼬다
'성폭행 의혹' 하용부, 전수교육 지
[기자의 눈] 이윤택을 보며 촉구한다
공연산업 성장 정체기 들어서나? 지난
작곡가 윤이상 유해, 고향 통영으로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2018 실내악
'국립국악관현악단과 함께하는 아마추어
한-영 장애인과 비장애인 예술가 어우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