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7 수 12:39
   
> 뉴스 > 문화 > 연예
     
유재석 독일선행, 6년전 사진 갑자기? '과거 개념행동'
2012년 08월 16일 (목) 13:34:02 이하늘 기자 press@sctoday.co.kr

 

   
▲ 유재석 독일선행이 다시 화제다.
유재석의 독일선행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최근 유재석의 독일선행을 담은 '유재석 독일에서 쓰레기 줍는 모습'이란 제목의 사진이 인터넷상에서 화제다.

이 게시물은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올라온 사진으로, 지난 2006년 독일 월드컵 직전 하이델베르크에서 월드컵 기념 X맨 촬영 중 일반인에 의해 포착된 유재석의 선행 사진으로 알려졌다.

게시물을 올린 네티즌은 "유재석이 혼자서 중얼거리던 말투가 아직도 기억난다"며 "야. 우리 이거 깨끗이 치워야지. 우리 이거 남의 나라 와서 (쓰레기)잘 안치우고 가면 안된다"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그는 “다른 사람들은 점심 먹고 쉬면서 놀고 있는데 유재석 혼자 치우고 있는 모습에 감동 받았다”고 덧붙였다.

유재석 독일 선행 포착을 접한 네티즌들은 “유재석 독일 선행 포착, 역시 유느님은 대단해요”, “유재석 독일 선행 포착, 이래서 유재석을 좋아하지 않을 수 없다”, “유느님 독일 선행 포착, 정말 천사네”, “유재석 독일 선행 포착, 실제로 만나보고 싶어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 사진은 지난 1월에도 인터넷 상에서 화제가 된 적이 있다.

사진=유재석 독일선행,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

     문화 주요기사
2018 재외문화원장·문화홍보관 회의 개최
‘전통의 숨결 목·금·토’展, KCDF 갤러리
익숙한 대상 낯설게 보기, 김옥진 개인전 '色으로 보는 풍경의 재해석'
부안 우금산성 터에서 동문지·등성시설·성벽구조 발굴
한예종, ‘전통예술나눔학교 전통예술강좌 11기’ 모집
이하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시민합창으로 하나가 된 콘서트
'누군가 죽어야 속이 시원한가?' 연
오페라 ‘아이다’, 26일 대구오페라
사진으로 담은 영원한 보헤미안, ‘사
뮤지컬 '존 도우' 3월 홍익대대학로
낯선 몸짓들의 교감, 안젤리카 메시티
문체부 '문화예술교육 5개년 종합계획
유종인 시인과 함께하는 '도서관 상주
관광공사 '수요일 2시간 여행', 여
연극 '에쿠우스' 3월 대학로에 돌아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