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일드라이프, 사진전&증강현실체험전’ 개최
‘와일드라이프, 사진전&증강현실체험전’ 개최
  • 윤다함 기자
  • 승인 2014.03.22 2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5월 25일까지 세종문화회관 전시관에서 열려

 세계 최고의 야생 사진가들이 기록한 야생동물들의 모습과 국내 최초 사람의 동작에 반응하는 증강현실을 한 곳에서 즐길 수 있는 ‘와일드라이프, 사진전&증강현실체험전’이 오는  5월 25일까지 세종문화회관 전시관에서 열린다.

▲ ‘와일드라이프, 사진전&증강현실체험전’포스터
 인류와 자연이 더 오래 함께 행복할 수 있도록 야생에 대한 관심과 감동을 전하고자 기획된 이번 전시에서는 영국 ‘자연사박물관(National History Museum)’과 ‘BBC Worldwide’에서 매년 주최하는 <올해의 야생사진가 상, Wildlife Photographer of the Year> 수상경력이 있는 세계적인 야생동물 사진가들의 대표 작품 100여 점이 공개된다.

 세계적인 명성과 실력을 보유한 사진가들이 오지와 밀림을 누비며 담아낸 전시작들은 현대사회가 억압해왔던 인간의 야생적 본능을 관조할 수 있는 사색의 기회를 제공해, 메마르고 각박한 현실 속에 잃어가는 도시인에게 생태적 감수성을 일깨울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이번 전시는 국내 최초 동작인식 증강현실 시스템을 적용해 관람객들을 더욱 실감나는 야생의 세계로 안내할 예정이다. 5미터 대형화면 속에서 관람객들의 움직임에 맞춰 반응하는 7종(미어캣, 캥거루, 펭귄, 북극곰, 고릴라, 돌고래, 호랑이)의 야생동물들의 모습을 통해 관람객들은 시공간을 뛰어 넘어 야생동물과 교감하는 시간도 가질 수 있다.

 전시의 주최 및 주관사 ㈜이앤브이커뮤니케이션 박기덕 대표는 “생생한 야생 현장을 담은 사진과 증강현실체험전 이외에도 사실감 넘치는 초원을 배경으로 실제크기의 얼룩말에 올라 멋진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이벤트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