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인의 스타들, 중소기업 홍보대사로 나선다
100인의 스타들, 중소기업 홍보대사로 나선다
  • 편보경 기자
  • 승인 2009.07.15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단법인 한국영화배우협회 이사장인 배우 이덕화 씨
세계적인 경기 침체의 여파로 위축된 국내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100인의 스타들이 중소기업 홍보대사로 나서 화제가 되고 있다.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정동일)는 중소기업청(청장 홍석우), 사단법인 한국영화배우협회(이사장 이덕화)와 한국방송영화공연예술인노동조합(위원장 김응석)과 함께 100대 중소기업과 100인의 연예인을 결연한 홍보 박람회 '100인의 스타와 함께하는 힘내라! 중소기업'을 오는 8월 11일에서 13일까지 SETEC 학여울 전시장에서 개최키로 하고 15일 서울프라자호텔에서 협약식을 갖는다.

'100인의 스타와 함께하는 힘내라! 중소기업'은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도 열악한 환경 때문에 어려움을 겪는 우량 중소기업 100개사를 선정해, 제품과 브랜드 홍보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유명 스타 100명을 해당 기업과 일대일로 결연하고 상품을 전시하는 행사다.

이 행사는 스타들의 홍보활동을 통해 중소기업 제품에 대한 국민적인 관심을 유도해 소비자에게는 양질의 제품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기회를, 중소기업에게는 판매증진과 브랜드홍보를 통한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마련되었다.

특히 이 행사에 참여하는 스타들은 국내 경기 부양을 위해 기꺼이 무료로 참여 하기로 해 더욱 눈길을 보은다.

100대 중소기업은 중소기업청을 중심으로 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유통센터, 중소기업진흥공단, 서울상공회의소가 선정하며 100인의 스타는 한국영화배우협회와 한국방송영화공연예술인노동조합이 선정한다.

스타들의 이미지와 나이대를 고려해 제품군별로 영역을 나누어 추첨을 통해 결연식을 진행하고, 결연을 맺은 스타들은 전시 기간 동안 개별 부스의 기업 제품 홍보와 일일 판매원 활동도 하는 등 적극적으로 동참할 계획이다.

본 행사는 7월 세째주까지 참여를 희망하는 중소기업을 모집하고 최종 선정해, 100명의 스타와 일대일 결연식을 갖는 일정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중소기업은 힘내라!중소기업 운영사무국(02-3442-0275~6)으로 신청접수가 가능하다.

재단법인 한국영화배우협회 이사장을 맡고 있는 영화배우 이덕화 씨는 “경기가 좋아야 문화생활을 향유할 수 있는 여유도 생긴다"며 "다들 어렵다고 하는 요즘 같은 시기에 국민들에게 받은 사랑을 돌려드리기 위해 사회공헌 활동 차원에서 적극 참여하는 동료들이 자랑스럽다"고 밝혔다.

정동일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 조직위원장은 “한국의 영화산업 활성화를 위해 중구청이 충무로를 중심으로 하는 국제영화제를 지원하는 것처럼, 이번 행사 역시 스타와 중소기업청이 함께 경기부양에 동참하는 성공적인 협력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박람회에 참여하는 많은 시민들에게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를 알리는 데에도 힘쓸 것"이라고 포부를 말했다.

홍석우 중소기업청장은 “경기침체로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있는 중소기업이 많은데, 유명 스타들이 시간을 내어 도와준다고 해서 진심으로 고맙게 생각한다"며 "중소기업 활성화가 곧 내수시장이 사는 길이므로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 행사는 문화관광부와 서울특별시가 공식 후원한다. 또 스타100인위원회와스타중소기업 100개사 위원회라는 새로운 커뮤니티가 주도하게 된다.

서울문화투데이 편보경 기자 jasper@s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