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개최
<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개최
  • 고무정 기자
  • 승인 2014.06.24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7일(월) ~ 7월 9일(수), 스페셜공연, 프린지 등 제주 전역에서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는 제주특별자치도, 한국문화예술위원회와 오는 7월 7일(월)부터 9일(수)까지 “문화가 바다처럼, 예술이 파도처럼”이라는 주제로 해비치 호텔&리조트 제주, 제주문예회관, 제주국제공항 등 제주 전역에서『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스페셜공연-판소리햄릿프로젝트

 『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은 전국 148개 문예회관과 200개 문화예술단체 및 기관, 공연장 관련 장비업체 등 전국에서 모인 문화예술 관계자, 제주도민과 관광객 등 12,000여명이 만드는 국내 최대 규모의 공연예술축제다.
개막식 사회 - 정성화
올해로 7년째를 맞는『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은 제주도 전역에서 정부·민·관·기업의 협업으로   제주도민과 관광객이 문화예술을 제공한다. 7월 7일 오후 6시 30분부터 진행되는 개막식은 뮤지컬 배우 정성화와 국악인 박애리의 사회로 막을 올리고, 세계적 아티스트 양방언이 개막축하공연을 연결한다. 또한 약 30여년간 공연되며 화제를 모은 연극 ‘관객모독’과 국가대표 연극배우 박정자씨의 낭독공연 ‘영영이별 영이별’ 등 5개의 다양한 장르 작품이 페스티벌 기간 동안 스페셜공연으로 펼쳐진다. 마지막으로,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이 자연스레 페스티벌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제주국제공항, 천지연폭포 야외공연장, 서귀포매일올레시장 등 3개 장소에서 프린지 페스티벌이 축제 기간 내내 진행된다.

개막식 후엔 지역문화발전과 문화예술회관 활성화에 기여한 종사자 및 예술단체를 선정해 공적을 기리며, 문예회관장상, 문예회관인상, 문화예술인상, 공연단체상 등을 수여하는 ‘제7회 제주 해비치 아트페스티벌 시상식’이 진행된다. 또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와 현대자동차그룹 간 업무 협약을 체결해 문화예술 저변확대 및 문화융성의 초석을 마련한다.

개막공연-양방언

또한 국내 최대 규모의 공연 유통 활성화의 장(場) 아트마켓은 200여개 예술단체 및 기관이 참여한다.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되는 부스전시는 160여개 예술단체 및 기관이 다양한 문화예술 컨텐츠를 홍보하고, 야외정원 특설무대와 크리스탈홀에서는 심사를 통해 선정된 연극, 뮤지컬, 음악, 무용, 전통예술, 다원예술 등 다양한 20개 작품의 하이라이트 공연을 시연하는 쇼케이스가 진행된다. 이를 바탕으로, 문예회관 관계자와 예술단체가 만나는 비즈니스 미팅 행사를 진행하여 수요자와 공급자 상호간의 실질적인 공연예술유통 활성화 효과를 기대한다.

 또한, 라운드테이블에서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예술인복지재단, 예술경영지원센터,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공공기관 및 산하기관 담당자와 현재자동차그룹, 캐피탈원(주), 일신창업투자, 대명컬처테인먼트 등 기업 및 투자자문 업체 담당자가 문예회관과 예술단체 및 기획사 담당자와 만나 컨설팅 및 정보교류의 기회를 제공한다.

자세한 내용은 제주 해비치 아트 페스티벌 공식홈페이지(www.jhaf.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