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복합문화공간 ‘구로 청소년 문화의 집’ 오픈
청소년 복합문화공간 ‘구로 청소년 문화의 집’ 오픈
  • 김보림 기자
  • 승인 2015.05.14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댄스, 청소년운영자치, 박물관 문화예술여행 등 다양한 프로그램 진행

“K-pop 댄스, 난타, 성장 요가 등 풍성한 청소년 문화 프로그램을 한자리에서 체험한다!”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청소년 복합 문화 공간인 ‘구로 청소년 문화의 집’을 14일 오픈했다.

▲구로 청소년 문화의 집 외관 모습 (사진제공=구로구청)

구로구는 “청소년들의 다양한 문화적 욕구를 해소해 주고 각자의 재능을 키워주기 위해 구로 청소년 문화의 집을 건립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12일 밝혔다.

궁동 부일로 949에 위치한 구로 청소년 문화의 집은 2011년 공사가 시작돼 지난 2월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1,181㎡ 규모로 준공됐다.
 
지하 1층에는 대강당, 체력단련실, 지상 1층에는 북카페, 시청각실, 지상 2층에는 프로그램실, 동아리실, 소강당, 밴드실 등이 조성됐다.

지상 3층에는 교육실, 상담실, 놀이치료실 등을 갖춘 청소년 상담복지센터가 입주해 다양한 청소년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구로구는 2월 준공 후 지난달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범 운영했다. 그 중 호응이 좋고 참여율이 높은 것들을 선별해 정규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구로구 관계자는 “문화의 집 운영 테마는 소통이다”며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이 서로 소통하고 문제를 해결하면서 조금씩 성장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