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3.25 월 22:22
   
> 뉴스 > 문화 > 연예
     
박창근이 들려주는 노래와 풍경 이야기
지난 4일 새 앨범 출시,<바람의 기억>과 <독백> 등 편안하고 포근한 음률로 다가와
2015년 06월 11일 (목) 16:15:53 이재명 기자 press@sctoday.co.kr

   
▲ 박창근 신보.
가수 박창근의 편안하고 포근한 새 앨범이 지난 4일 출시됐다.

총 9곡의 음원을 담은 이번 앨범은 ‘느낌’에 충실했다. 노래 한 곡 한 곡마다 기억과 꿈, 옛사랑, 기다림 등 을 그림 그리며 노래한다. 특히 <바람의 기억>과 <독백>, <그대 내 사랑을 받아주오>를 듣고 있으면 편안하고 포근한 느낌으로 다가온다.

이전 앨범의 날 선 무거움을 버리고 새 앨범은 ‘다시 제자리로 돌아온 풍경’처럼 편곡 등에 부드러운 감정선을 이입했다.

박창근은 어쿠스틱 뮤지컬 ‘바람이 불어오는 곳’을 통해 김광석을 노래했다. 본인의 특색에 맞는 목소리도 복원했다. 2집에 실렸었던 <어느 목석의 사랑>은 뮤지컬의 대표적인 곡이 될 정도로 많은 공감을 불러일으켰고 대중적인 색깔을 갖췄다. 이 노래는 <바람의 기억>과 함께 새 앨범의 중심을 이룬다.

‘바람의 기억’, ‘친구야’, 엄마, ‘노랑나비의 꿈’ 등 소통, 애틋함, 그리움을 담은 노래들이 수록돼 주목할만 하다.

     문화 주요기사
Gallery 4F 초대전 27th PATINA 이구하 展
조선시대 화조화로 보는 '마음으로 듣는 새들의 노래'
세종문화회관의 달콤한 봄 '세종당과'
박민하 개인전 'Sun Gone'
"예술의전당 사장, 이번 정부도 낙하산 인사인가?"
이재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1)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Meena
(196.XXX.XXX.106)
2015-11-28 06:28:11
Deadly accurate answ
Deadly accurate answer. You've hit the busyelle!
전체기사의견(1)
[단독]KCDF 최봉현 원장, 공예인
"예술의전당 사장, 이번 정부도 낙하
사진으로 기록된 서울도성 '서울한양도
한국무용협회, 40회 서울무용제 슬로
오명섭의 서예, 월북 화가들의 작품들
경기도미술관 '공공미술 프로젝트' 결
참사의 과거, 현재, 미래를 다 짚는
국립현대미술관 <신소장품 2017-2
한국미술계 거장 4인의 '전통의 재창
2019 청주공예비엔날레 밑그림 공개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