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2.21 수 13:06
   
> 뉴스 > 종합 > 시사
     
시민단체 "정명훈 전 서울 시향 감독 무차별적인 게시중지 요청, 무책임한 행동"비판
총 16개 글에 대해 게시 중지 요청… 공인으로서 무책임한 행동
2016년 01월 19일 (화) 11:16:20 강지원 인턴 기자 press@sctoday.co.kr

지난 15일 정명훈 전 서울시향 예술 감독이 국가교육국민감시단 블로그(http://blog.naver.com/mtglovebaby/220595519614)에 올려진 16개의 글에 대해 네이버사에 게시중지를 요청했다.

현재 국가교육국민감시단 블로그에는 "임시적으로 게시가 중단된 게시물입니다" 라는 네이버사의 안내문만 나오는 상태이다.

게시 중지된 16개 글의 내용은 성명서 1건, 논평 1건, 칼럼 2건, 보도자료 5건, 퍼온글 (기보도된 언론기사) 7건이다. 현재 기보도된 언론 기사는 검색이 되지 않고 있다. 

국가교육국민감시단은 지난해 1월 8개의 보수 성향 시민단체로 구성된 박원순시정농단진상조사시민연대에 참여해 박원순 시장의 가회동 황제공관 논란에 대한 기자회견, 김원이 서울시정무수석 업무추진비 횡령논란에 대한 형사고발, 박원순시장 인사농단 논란에 대한 감사원 공익감사청구에 참여한 바 있다. 

   
▲국가교육국민감시단 블로그 캡쳐

시민연대는 지난해 3월 11일 정명훈 항공료 횡령사건을 종로경찰서에 형사고발해 철저한 수사를 촉구해 왔으며, 지난 12일에는 종로경찰서 앞에서 정명훈 항공료횡령 사건의 철저한 수사 및 재산가압류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주도한 바 있다.

정씨측은 지난 9월에도 국가교육국민감시단 블로글 글에 대해 게시중지를 요청했었으나 10월에 재게시된 바 있었다. 국가교육국민감시단은 이번에도 네이버사에 재게시를 요구할 예정이다.

정명훈씨에 의해 게시가 중지된 글의 목록은 아래와 같다.

<보도자료> 서울시향 정명훈 감독, 와이프 구순열씨로 인해 구설수에 휘말릴 듯

<칼럼> 사과하면 될 일, 크게 만드는 정명훈

<칼럼> 서울시향 박현정 대표와 정명훈 지휘자 사이에 무슨 일이

<보도자료> 서울시의회, 정명훈 감독 관련 신속한 수사 촉구

<펌글_매경닷컴> 정명훈 감독 부인입건... 서울시향관련 허위사실 유포혐의

<성명서> 정명훈 감독 부인 구순열씨의 범죄혐의 관련 이사회에 보내는 글

<보도자료> 박원순 시장의 배려 “정명훈을 신으로 모셔라”

<펌글_뉴스1> 정명훈 감독 부인 구순열씨 문제로 서울시향 예술감독 계약보류

<논평> 정명훈 예술감독 괴물인가 인간인가?

<펌글_머니투데이> 정명훈의 모자란 인간성이 시민에게 인간성을 가르치다니

<보도자료> 박현정 전 대표가 정명훈 서울시향 예술감독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보도자료> 박현정 대표의 경찰수사 비망록 공개, 정명훈도 무관치 않다는 정황 엿보여

<펌글_채널A> “사모님께 여쭤 봤는데...” 정명훈 부인의 개입

<펌글_채널A> 정명훈 감독, 가회동 200억 건물 급매

<펌글_한국정경뉴스> 정명훈 전 서울시향 감독 재산 가압류되나?

<펌글_머니투데이> 시민단체 “횡령혐의 정명훈, 경찰 즉각 수사해야”

     관련기사
· 서울시향 박현정 전 대표 무혐의 처분...정명훈 부부와 민형사상 소송 주목
     종합 주요기사
이윤택 연출가 "추행은 인정하지만 폭행한 적은 없다"
성대 민주동문회, 성추행 피해 교수 응원 및 학교 진상규명 촉구
정현백 여가부 장관, 남정숙 교수 성추행 은폐의혹 공방
문화계에서도 이어지는 미투운동, 남정숙 교수 문화계 미투운동 참여 독려
‘누가 패자인 홈리스에 돌을 던질 수 있겠나?’
강지원 인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윤택 연출가 "추행은 인정하지만 폭
아름다운 겨울왕국 ‘2018 정선고드
충청도 사투리로 '에쿠우스'를 비꼬다
'성폭행 의혹' 하용부, 전수교육 지
[기자의 눈] 이윤택을 보며 촉구한다
공연산업 성장 정체기 들어서나? 지난
작곡가 윤이상 유해, 고향 통영으로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 2018 실내악
'국립국악관현악단과 함께하는 아마추어
한-영 장애인과 비장애인 예술가 어우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