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정오의 문화디저트' 29일 개최
용인문화재단 '정오의 문화디저트' 29일 개최
  • 이가온 기자
  • 승인 2017.03.24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즈 피아니스트 제이콥 콜러의 무대, 친숙한 음악 재즈 감성으로 편곡

용인문화재단‘정오의 문화디저트’가 오는 29일 오후 12시 20분 용인시청 1층 로비에서 진행된다.

재즈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미국 애리조나 출신의 세계적인 천재 재즈 피아니스트 제이콥 콜러의 무대로 꾸며진다. 

▲ 재즈 피아니스트 제이콥 콜러 (사진제공=용인문화재단)

'로맨틱 피아노'의 귀공자로 불리는 제이콥 콜러는 2010년 국내에 앨범을 출반한 이래 총 8장의 앨범을 발매했으며, 10회의 내한 공연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 2009년 5월부터 일본에서 작‧편곡가 및 전문 재즈 피아니스트로 연주활동을 시작해 2010년 출반한 ‘Falling in Love with Chopin’ 음반이 대히트하며 크게 주목받았고, 2015년 일본 아사히 TV 인기 프로그램 ‘피아노왕 결정전’에서 우승하며 인기 스타로 부각되었다. 

이번 공연에서 콜러는 쇼팽의 ‘즉흥환상곡’, 마이클 잭슨의 ‘Smooth Criminal’, 엔니오 모리코네의 영화 ‘시네마 천국’ 주제곡과 ‘오버 더 레인보우’ 등 친숙한 영화음악과 팝, 클래식까지 다양한 장르의 곡을 특유의 재즈 감성으로 편곡해 들려줄 예정이다. 

전석 무료로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며 공연에 대한 문의는 용인문화재단 시민문화팀(031-323-6346)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