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8.18 금 18:35
   
> 뉴스 > 피플&인터뷰 > 이슈인물
     
도종환 문체부장관으로, 인사청문보고서 채택
2017년 06월 16일 (금) 10:52:33 이은영 기자 press@sctoday.co.kr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국회는 15일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보고서를 채택했다. 이로써 도종환 문체부 장관에 대한 문재인 대통령의 임명절차만 남았다.

도 내정자는 앞서  "문화인들이 문화예술에만 전념할 수 있는 창작환경 조성과 문화복지 강화, 예술인들의 문화자유권 및 문화창작권 보장을 약속하며 "모든 국민이 생활 속에서 문화를 누리는, 문화로 행복한 시대를 만들겠다"고 밝힌 바 있다.

시인이자 교사로 활동했던 도종환 내정자는 충청북도 청주 출신으로 1985년 시집 <고두미 마을에서>로 문단에 진출했고 사별한 아내를 향한 절절한 사랑을 담은 시집 <접시꽃 당신>이 폭발적인 인기를 끌면서 이름을 알렸다.

또한 전교조 활동으로 해직과 투옥된 경험을 바탕으로 한 <지금 비록 너의 곁을 떠나지만>을 비롯해 <당신은 누구십니까>, <부드러운 직선>, <슬픔의 뿌리> 등의 시집을 발간하며 정지용문학상, 백석문학상 등을 수상했고 한국민속예술인총연합 부회장, 한국작가회의 사무총장 등을 역임했다.

이후 2012년 총선에서 민주통합당(현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로 당선되며 정치인의 길을 걷기 시작했고 2016년 총선에서 노영민 전 의원의 지역구였던 충북 청주시흥덕구에 출마해 재선에 성공했다. 그는 의정 활동 중에도 지난해 시집 <사월 바다>를 펴내기도 했다.

도 내정자는 지난 2015년 국정감사에서 '문화계 검열' 문제를 부각시키며 주목을 받았고 지난해에는 '문화계 블랙리스트' 문제를 제기해 블랙리스트를 공론화시키는 데 공을 세웠고 '최순실 국정농단 진상규명 국정조사특별위원회' 위원을 맡아 진상을 규명하려는 노력을 보였다.

 

 

     피플&인터뷰 주요기사
정명훈 "복잡한 일도 음악적 책임도 떠났다. 조금이라도 도움주는 게 내 일"
[인터뷰] 미디어 아티스트 육근병 “눈에 안 보여도 필요한, 바람같은 ‘중요한’ 작가로 남기를”
[인터뷰] 최용석 판소리공장 바닥소리 대표“현실사회 다루는 진일보한 판소리 해보고 싶었다”
[단독 인터뷰] 천경자 화백 딸 김정희 “위작 ‘미인도’, '어머니 작품관' 전혀 들어있지 않다”
[인터뷰] 허길량 목조각 장인 “불상 조각, 기도하는 사람처럼 간절함 가지고 해야”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칸타타 ‘송 오브 아리랑’ 호주 퀸즈
화성 용주사 대웅보전, 보물 제194
17회 서울국제뉴미디어페스티벌, 홍이
法 '공범자들' 상영 금지 가처분 신
서울문화재단 서울연극센터 '엉뚱한 사
2017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개막식
서울시극단, 10월 창작극 '옥상 밭
정명훈 "복잡한 일도 음악적 책임도
최금녀 시인, 제8회 한국여성문학상
남산예술센터, 장소특정 공연 '천사-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