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5.23 수 21:21
   
> 뉴스 > 공연 > 뮤지컬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중앙자문단회의 성황리 개최
각계전문가 40여 명 참석, 행사관련 폭넓은 의견 제시해
2017년 07월 17일 (월) 18:34:31 이가온 기자 press@sctoday.co.kr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성공 개최를 위한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중앙자문단회의가 지난 13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이번 중앙자문단회의에는 공연, 전시, 영화, 관광, 문학, 패션 등 문화 분야와 경제 분야 최고경영자(CEO), 관계·학계 전문가, 베트남 관련 단체 대표, 언론 분야 리더들로 구성됐다.

   
▲김관용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조직위원장이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중앙자문단 회의에 앞서 인삿말을 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는 행사 조직위원장인 김관용 경북도지사를 비롯해 이동우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총장, 손진책 공연예술감독, 윤범모 전시기획예술감독 등 주최 측이 참석했으며 자문위원으로 김동호 부산국제 영화제조직위원장, 김종규 한국박물관협회 명예회장, 정창수 한국관광공사 사장, 이배용 문화재청 문화재위원회 세계유산분과위원회 위원장, 박양우 전 문화부 차관, 문재완 국제방송교류재단 사장, 김덕수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 김정만 한국문화관광연구원장, (베트남)화산 이씨 종친회장, 본지 <서울문화투데이> 이은영 대표 등 40 여명이 참석했다.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중앙자문단이 행사에 앞서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이 자리에서 이두환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처장으로부터 행사 계획 및 추진 상황을 들은 자문위원들은 자신의 전문 분야를 중심으로 의견을 폭넓게 제시했다. 자문위원들은 경주와 경상북도, 더 나아가 대한민국의 역사와 문화를 알리기 위한 자신들의 견해를 적극적으로 개진해 회의장의 열기는 바깥 날씨만큼이나 뜨겁게 달아올랐다.

김관용 조직위원장은 “새 정부 출범이후, 경상북도의 이름을 걸고 개최하는 첫번째 국제문화행사인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는 한국과 베트남의 양국 관계 발전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각계 최고 권위자들의 고견을 들어 경북도는 물론 새 정부의 브랜드 가치를 높일 수 있는 행사로 확실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자문위원단이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에 대한 정부의 재정지원에도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과 홍보요청도 빼놓지 않았다.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중앙자문단 회의에서 김관용 조직위원장이 신규로 위촉된 자문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기념촬영을 했다.

한편 이날 김관용 조직위원장은 새로이 위촉된 중앙자문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식을 가졌다.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은 오는 11월 9일부터 12월3일까지 25일간 베트남 호찌민시에서 '문화 교류를 통한 아시아 공동 번영'을 주제로 양국의 대표 문화콘텐츠 등을 결합한 30여개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선보인다.

사진제공=경주세계문화엑스포조직위원회


 

     공연 주요기사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5.18광주민중항쟁 38주년 기념시
민중의 질긴 생명력과 한(恨)의 정서
경복궁의 5월의 밤, '경복궁음악회'
[성기숙의 문화읽기]무용학자 정병호와
[기자의 눈] 의지 없는 예술위, 차
[전시리뷰] 아크람 자타리, 당신은
[현장 관전평]2018전통연희경연대회
[공연리뷰]글루크의 <오르페오와 에우
한국자수의 美’ 정성과 전통을 수놓다
춤을 통해 어우러지는 남과 북 '안은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