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0.20 금 18:39
   
> 뉴스 > 서울컬쳐 > 서울시
     
서울문화재단, 서울거리예술축제 초청작 '마사지사' 참여 시민 모집
10월 퍼포먼스에서 '마사지사' 역할 할 8명 선발, 25일까지 접수
2017년 08월 05일 (토) 10:41:13 임동현 기자 press@sctoday.co.kr

서울문화재단이 '서울거리예술축제 2017' 국내 공식 초청작 <마사지사>에 참여할 시민 8명을 모집한다.

서울거리예술축제는 지난 2003년부터 시작된 '하이서울페스티벌'의 새로운 이름으로 서울광장, 청계광장 등 서울 시내 곳곳에서 다양한 거리예술 작품(공중극, 서커스 등) 및 아트테인먼트 공연, 예술과 기술이 결합된 하이브리드 아트, 시대의 이야기를 담은 화제성 있는 작품 등 세계적 수준의 국내외 거리예술 공연 47편을 오는 10월 5일부터 8일까지 4일간 선보인다.

   
▲ 퍼포먼스 <마사지사> (사진제공=서울문화재단)

올해 국내 공식초청작 22편에 오른 <마사지사>(비주얼씨어터 꽃)는 설치, 퍼포먼스가 결합된 특별한 거리공연으로 시민이 주인공으로 참여하는, 색다른 형식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지난해 서울문화재단 서울거리예술창작센터 거리예술창작지원사업 선정작이기도 한 이 작품은 대학로 마로니에공원을 시작으로, 유럽 최고의 거리예술축제 ‘피라 타레가 페스티벌’ 등 스페인, 러시아, 영국을 투어하며 다양한 국가의 시민들과 공연을 진행해 호평을 받았고, 이번 <서울거리예술축제 2017>의 초청작으로 다시 서울 시민들을 찾는다.  

<마사지사>는 워크숍을 통해‘거리의 마사지사’로 훈련받은 시민 참여자들이 관객을 공연에 참여시켜 함께 만들어가는 일종의‘거리 공동체 퍼포먼스’로 마사지사가 관객을 손님으로 초대해 전신 크기의 종이를 덮고 특별한 종이 마사지를 진행한다. 

서로에게 이방인인 손님과 마사지사는 마사지 후 손님의 몸 형태 그대로 떠진 종이 인간을 마주하며, ‘종이 몸 감상’, ‘안부 쓰기 및 외치기’, ‘안아주기’ 등 다양한 몸의 대화를 통해 서로의 나약함을 안아주고 상처를 위로하는 예술 치유를 경험하게 된다.

참여 신청은 워크숍 및 공연 참여가 가능한 성인이면 국적에 상관없이 누구나 가능하며 오는 25일까지 서울거리예술축제 누리집(www.festivalseoul.or.kr) 또는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에서 지원 양식을 확인 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공연 연출가와의 면담을 통해 최종 선정된 시민 참여자 8명은 9월중 5일간, 총 19시간 워크숍을 통해 공연에 걸맞는 ‘거리의 마사지사’로 훈련을 받게 된다. 놀이를 통한 몸의 훈련, 관계 맺기를 위한 교감 훈련, 오브제 훈련, 종이 마사지 기술 등을 익힌 후, <서울거리예술축제 2017> 무대에서 관객들과 함께 <마사지사> 공연을 만들어가게 된다.  
 
김종석 서울거리예술축제 예술감독은 “나약하고 부서지기 쉬운 인간의 연약함을 마주하고 안아주는 과정을 통해 시민들이 서로가 서로를 치유하고 위로받는 경험을 하게 될 것”이라며, “공연에 직접 참여한 시민뿐만 아니라 관객들도 그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는 특별한 거리예술 공연”이라고 밝혔다.
 
문의: 02-3290-7171

     서울컬쳐 주요기사
서울문화재단 잠실창작스튜디오 '프로젝트A' 작품 전시회 개최
2017 북촌축제 '왕의 공방, 생활에 꽃피우다'
제2회 광희문 문화마을축제 '광희문 달樂달樂'
'열정의 노래, 아리랑' 2017서울아리랑페스티벌 성황리 폐막
종로구 '2017 아름다운 종로 박물관 나들이' 31일까지 운영
임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문석 작곡가 ‘동창이 밝았느냐’ 작
대한민국을 하나로 독도음악회 열린다
뉴코리아 필오케스트라 새해인사 나눔
제13회 한일현대미술동행전/韓日現代美
[기자수첩] 다시 화려해진 부산국제영
강원도 양양에서 삼국시대 '금동보살삼
뮤지컬 '판' 정동극장 '창작 ing
갤러리 도올, 권기윤 개인전 '실경實
제29회 안종필 자유언론상, 언론노조
'열정의 노래, 아리랑' 2017서울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