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7.18 수 19:43
   
> 뉴스 > 문화 > 역사·문화재
     
전북 완주군 배매산성, 한성백제 시대 토성으로 확인
문화재청 "유물 및 축성방법 한성백제 시대와 같은 형태, 호남 지역 최초 한성도읍기 토성"
2017년 08월 07일 (월) 11:23:25 임동현 기자 press@sctoday.co.kr

전북 완주군의 '배매산성'이 한성백제 시대의 토성으로 확인됐다.

문화재청은 7일 "문화재청의 허가로 (재)전라문화유산연구원이 조사하고 있는 전북 완주군 소재 배매산성이 한성백제 시대의 토성인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 배매산성 전경 (사진제공=문화재청)

완주 배매산성은 완주군 봉동읍 둔산리에 자리한 배매산(해발고도 123m)의 정상부를 둘러싸고 있는 테뫼식 산성(산 정상을 마치 테두리를 돌린 것처럼 7~8부 능선을 돌아가며 성벽을 쌓아올린 산성)으로, 성벽 주변에 있는 건물지의 성격을 규명하기 위한 발굴조사가 2000년에 한 차례 있었고, 지난 6월부터는 산성의 축조 시기와 축성 기법 등을 조사하기 위한 발굴조사가 새로 진행되고 있다.
 
이번 조사는 산성의 서쪽 성벽과 성 안쪽 지역 평탄지 일부를 대상으로 하고 있는데, 토사(흙과 모래)와 쇄석(부순 돌) 등을 이용한 삭토기법(성곽이 축조될 기반층을 깎아내고 그 위에 다시 흙을 쌓아 성곽을 축조하는 기법)으로 성벽이 조성됐고, 성벽의 가장 아래층에는 성벽을 따라 열을 지어 목주공(나무기둥구멍)이 나열되어 있는 사실이 확인됐다.

또한 성 안에 있는 평탄지에서는 거칠게 다듬은 돌로 만든 배수시설, 석축열, 건물지와 배연(연기를 뽑아 냄) 시설 등이 확인됐다.
 
유물로는 백제 한성도읍기 말기에 사용된 굽다리접시, 삼족토기, 계란 모양의 장란형(長卵形) 토기 등 각종 토기류와 성을 쌓을 때 사용했을 것으로 추정되는 철부(쇠도끼)가 나왔다. 

   
▲ 출토유물 (사진제공=문화재청)

문화재청은 "기존의 한성백제 유적지에서 나온 유물의 조합양상과 거의 일치하며 특히 굽다리접시와 장란형토기는 몽촌토성과 풍납토성 등 서울․경기 지역의 한성백제 유적에서 나온 유물과 같은 형태를 띠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성벽의 축성방법도 한성백제 시대에 쌓은 화성 길성리토성과 유사하다"면서 "유물과 축성방법 등을 볼 때 배매산성은 백제 웅진‧사비기 이전인 한성도읍기 말기에 축조된 것으로 보이며, 이렇게 되면 호남 지역에서는 최초의 백제 한성도읍기 토성라고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완주 배매산성은 그동안 알려지지 않았던 호남 지역의 한성도읍기 백제 산성의 축조기법과 축성방법의 변천 과정을 파악할 수 있고, 한성도읍기 백제의 영향력이 호남으로 확장되었던 당대의 역사적 사실을 밝혀줄 중요한 자료가 될 것으로 보인다.

     문화 주요기사
글로 보는 '젊은 연극', 엄현희 연극평론집 <기록, 성장, 연극>
14일, 제19회 공주 박동진 판소리 명창·명고대회 시상식
용인문화재단, 백스테이지투어 여름특집 ‘은밀한 무대 뒤 여행’
국내 유일 타악기 축제 '제5회 서울 국제 타악기 페스티벌'
미술을 대중의 품으로 돌려놓은 <오정엽의 미술이야기> 출간
임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학종 시인 칼럼] 절체절명의 위기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 안민석 의원
[社告]남정숙 전 교수, 이창근 박사
2018-2019 국립극장 레퍼토리시
관조하는 마음, 사진작가 남준 개인전
판소리 인재 등용문, '제18회 공주
[기자의 눈] 충무로뮤지컬영화제 개막
유러피안 재즈로 변한 한국 대중가요,
러시아 최대 산업박람회 '이노프롬'서
이태준 단편소설 <가마귀> 연극으로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