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17 금 18:59
   
> 뉴스 > 공연 > 무용
     
청주시립무용단과 함께 하는 우수안무가 초청
청주시립무용단 제36회 정기공연 <춤 더불어 숨>
2017년 09월 12일 (화) 17:10:00 이가온 기자 prees@sctoday.co.kr

청주시립무용단(예술감독 겸 상임안무자 박시종)은 청주시립예술단 제124회 목요공연 ‘춤 더불어 숨’을 오는 14일(목) 저녁 7시 30분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펼친다.

청주시립무용단 제36회 정기공연인 이번 공연은 우리나라 유명 안무가들과 그 무용단을 초청해 선보이는 무대로 한국무용과 현대무용, 발레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다. 댄스컴퍼니 더 바디, 블랙토 댄스컴퍼니, 청주시립무용단이 함께 하여 각각의 색깔있는 작품을 선사할 예정이다.

   
▲댄스컴퍼니 더 바디(대표 류석훈) ‘Sequence’의 한 장면

첫 번째 무대는 청주시립무용단의 신작 ‘秘-풀끝을 적신 듯’의 작품으로 잠시 맺혔다가 사라지는 이슬처럼 잊혀질 많은 기억들에 대한 이미지를 형상화한 작품이다.

이어서 블랙토 댄스컴퍼니(대표 이루다)의 무대로 ‘Back to Black’ 작품을 선보인다. 빛이자 어둠, 생명이자 죽음인 흑색의 모든 빛을 흡수하는 어둠속으로의 내용을 표현한 작품이다.

   
▲블랙토 댄스컴퍼니(대표 이루다) ‘Back to Black’의 한 장면.

댄스컴퍼니 더 바디(대표 류석훈)의 ‘Sequence’는 연속적인 강렬한 삶의 침묵과 자유의지에 대한 이야기로 서로의 에너지와 방향성으로 나타나는 몸의 다양한 연속 반응을 형상화시킨 작품이다.

이번 공연의 대미는 소고와 경고, 벅구를 활용해 재해석한 청주시립무용단의‘열락(悅樂)’이 장식한다.

   
▲청주시립무용단(예술감독 박시종) ‘열락(悅樂)’의 한 장면.

지난 정기공연에서 선보인 작품으로 박시종 예술감독의 탐미적이고도  역동적인 안무와 에너지 넘치는 무용수들의 움직임으로 관객들을 압도시켜 큰 반응을 얻었던 작품이다.

박시종 예술감독 겸 상임안무자는 “이번 우수안무가 초청공연을 통해 각 안무가의 독특하고 개성있는 작품으로 청주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무용을 보여드리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사진제공=청주시립무용단

     공연 주요기사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김승국의 국악담론] 우리 축제가 나
[윤중강의 뮤지컬레터] 음악극 ‘적로
[인터뷰] 김현국 탐험가 “유라시아
'건달할배'가 모은 인사동 작가전 ‘
[문화로 들여다보는 도시조명 이야기]
국립합창단 예술감독 윤의중, 국립극단
[다시 보는 문화재] 설악산 오색 케
'쓴맛이 사는 맛 그림전: 건달 할배
제9회 ARKO한국창작음악제 국악 부
美 아방가르드 영화 개척 '요나스 메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