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7.11.18 토 11:29
   
> 뉴스 > 문화 > 문화/생활
     
계성원 작곡가,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신임 예술감독 임명
'레이디 맥베스', '세종의 신악' 등 종합극 음악 작곡하며 국악대중화 이끌어
2017년 11월 07일 (화) 10:22:32 이가온 기자 press@sctoday.co.kr
   
▲ 계성원 신임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예술감독 (사진제공=국립국악원)

계성원 작곡가 겸 지휘자가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신임 예술감독으로 임명됐다.

국립국악원은 7일 계성원 작곡가의 임명을 발표했다. 신임 예술감독의 임기는 2017년 11월 7일부터 2019년 11월 6일까지 2년간이다.

작곡가, 지휘자, 음악감독으로 꾸준히 활동해 온 계 신임 예술감독은 국립국악원 창극 <레이디 맥베스>, <세종의 신악> 등 종합극의 음악을 작곡해 예술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았고, 국립국악관현악단 부지휘자로 활동하면서 '마당놀이', '정오의 음악회' 등 수많은 공연의 지휘와 작곡 및 편곡을 담당하며 국악대중화에 앞장섰다.

또한 국악뿐 아니라 무용, 뮤지컬, 연극, 영상음악 등 다양한 예술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쳐왔다.

계 감독은 "그간의 음악적 경험을 바탕으로 미래의 전통이 될 창작국악을 개발하고, 창작악단의 독창적 레퍼토리 구축 및 브랜드 콘서트 개발 등 국립국악원 창작악단의 음악적 정체성과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화 주요기사
식물과 신체 이미지의 겹침, 정윤영 개인전 '식물 같은 밤'
'건달할배'가 모은 인사동 작가전 ‘쓴 맛이 사는 맛’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2017', 호찌민이 감동으로 물들다
서양 명화에 진채법을 더한다, 정해진 개인전 'Balance'
소리를 '보여주는' 전시, 최소리 'Seeing Sound- FREQUENCY'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김승국의 국악담론] 우리 축제가 나
[윤중강의 뮤지컬레터] 음악극 ‘적로
'건달할배'가 모은 인사동 작가전 ‘
[인터뷰] 김현국 탐험가 “유라시아
[다시 보는 문화재] 설악산 오색 케
[문화로 들여다보는 도시조명 이야기]
국립합창단 예술감독 윤의중, 국립극단
'쓴맛이 사는 맛 그림전: 건달 할배
美 아방가르드 영화 개척 '요나스 메
제9회 ARKO한국창작음악제 국악 부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