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종로1.2.3.4가동청사 및 국악특화 우리소리도서관 개관
종로구, 종로1.2.3.4가동청사 및 국악특화 우리소리도서관 개관
  • 이가온 기자
  • 승인 2017.12.12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개관식, 우리소리도서관 '국악로와 우리소리도서관' 상설전시

종로구가 오는 14일 오후 4시 종로1.2.3.4가동청사(삼일대로30길 47) 개청식과 함께 국악특화 우리소리도서관 개관식을 동청사 3층 강당에서 개최한다.
 
이날 행사는 종로 일대와 신청사에서 동청사 개청과 도서관 개관을 알리고 축하하기 위한 마을순회 풍물놀이, 돗자리음악회, 종로1.2.3.4가동 지역송년회가 개최될 예정이며, 동주민센터와 자매도시인 서귀포시 정방동 주민자치회 대표들이 참석해 동청사 개청과 도서관 개관을 축하할 예정이다. 

특히 우리소리도서관은 개관 기념으로 도서관이 위치한 익선동과 국악로의 역사를 살펴볼 수 있는‘국악로와 우리소리도서관’을 상설전시한다. 국악로의 과거와 현재, 국악로의 명인 및 명창들, 국악음반박물관 소장물품이 전시된다.

▲ 우리소리도서관 (사진제공=종로구)

기존 종로1.2.3.4가동청사가 40년이 지난 노후 건물로 동주민센터를 찾는 주민과 이용객들의 불편과 제약이 많아지자 구는 건립비 78억원을 들여 2013년 지금의 부지매입을 시작으로 2015년 12월 착공해 2년 여만에 완공했다.
 
신청사는 연면적 1,981㎡ 지하1층, 지상5층 규모로 주민 체력단련실(지하1층), 민원실(1층), 지역사회의 다양한 문화·복지 욕구를 실현하기 위한 문화프로그램실과 강당(2층, 3층), 우리나라 고유의 전통문화와 음악을 계승하기 위한 우리소리 도서관(4층,5층)으로 구분되어 운영된다.
 
우리소리도서관은 국악특화도서관으로 운영되며 종로1.2.3.4가동청사 4~5층에 연면적 587㎡로 우리소리연주마당, 연습실로 구성됐고 장서수는 2,500권이다. 

도서관은 국악강좌 및 청음시설을 통해 국악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도서관 주변 국악로와 연관된 역사적인 장소를 바탕으로 한 전시 기획과 옥상 야외공연을 통해 주민들에게 우리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