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씨네오페라' 6월 '진주 조개 잡이' 상영
용인문화재단 '씨네오페라' 6월 '진주 조개 잡이' 상영
  • 이가온 기자
  • 승인 2018.06.04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제의 신비로운 동양 세계 오페라, 2015년 뉴욕메트로폴리탄오페라 공연 실황

(재)용인문화재단의 인기 상설 공연‘씨네오페라’의 6월 상영작 <진주 조개 잡이>가 9일 오후 3시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상영한다.
 
<진주 조개 잡이>는 비제의 신비로운 동양 세계 오페라라 칭해지는 작품으로 2015년 뉴욕메트로폴리탄오페라에서 공연된 공연 실황을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최고의 음질과 HD영상으로 만나볼 수 있다.

이 작품은 친한 친구 사이인 어부‘주르가’와 ‘나디르’, 여사제가 된 천민 출신의‘레일라’라는 인물들을 중심으로 사랑과 우정사이에서 고뇌하는 두 남자의 이야기와 여사제의 거스를 수 없는 운명에 대해 이야기한다.

▲ <진주 조개 잡이> (사진제공=(주)인스터피씨엠)

<진주 조개 잡이>는 1916년 테너 엔리코 카루소가 처음으로 뉴욕메트로폴리탄오페라에서 노래한 풍요롭고 아름다운 선율의 오페라로 이번 공연에서는 페니 울콕이 연출을, 잔안드레아 노세다가 지휘를 맡았다. 

아름다운 여사제 레일라 역에는 디아나 담라우가 분했으며 매튜 폴렌자니와 마리우쉬 크비에치엔이 여사제 레일라의 사랑을 두고 경쟁하며 우정과 사랑 사이에서 고뇌하는 나디르와 주르가로 분해 노래한다. 

특히 남성이중창 ‘신성한 사원에서’는 이 작품에서 가장 잘 알려진 명곡으로 꼽힌다.

씨네오페라의 또 다른 즐거움인 프리렉처(Pre-Lecture)는 상영 시작 전인 오후 2시 20분부터 황지원 오페라 평론가의 해설로 진행되며, 당일 공연티켓을 지참하면 지정된 좌석에서 청강이 가능하다.

3월~12월(9~10월 제외) 매월 둘째 주 토요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진행되는 씨네오페라는 전석 1만원의 저렴한 티켓 가격으로 만날 수 있으며, 티켓 예매는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인터파크 또는 매표소(031-260-3355/3358)에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