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 속 환상의 무대로, 와이즈발레단 <신데렐라>
동화 속 환상의 무대로, 와이즈발레단 <신데렐라>
  • 임동현 기자
  • 승인 2018.09.23 0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와이즈발레단 대표 주역들 총출동, 10월 5~6일 마포아트센터

와이즈발레단의 <신데렐라>가 10월 5~6일 마포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발레 <신데렐라>는 1945년 세르게이 프로코피예프의 음악과 로스티슬라브 자하로프의 안무로 탄생한 발레로 화려한 의상과 무대, 무용수들의 아름다운 움직임으로 환상적인 동화를 무대 위에 재현한다. 

▲ 발레 <신데렐라> (사진제공=마포문화재단)

여장남자로 분장한 이복 언니들이 마임으로 코믹하고 생동감 있게 표현하고, 솔리스트들이 펼치는 요정들의 춤이 공연의 재미를 더하며 화려한 궁전에서 펼쳐지는 무도회와 요정의 마법으로 호박이 예쁜 마차로 변하는 장면은 <신데렐라>의 하이라이트다.

특히 왕자와 신데렐라가 무도회에서 추는 파드되(pas de deux)와 디베르티스망(divertissement)은 동화적인 분위기의 연출과 더불어 화려한 테크닉을 선보인다.

무용계에서 주목받고 있는 와이즈발레단의 대표 주역들이 <신데렐라>를 빛낸다. 

신데렐라 역 이현정은 <호두까기 인형>, <지젤> 등 대작의 주역으로 관객들을 만난 바 있는 실력있는 무용수이며, 전 유니버설발레단 및 국립발레단 단원으로 <호두까기 인형>, <Baroque goes to Present> 등에 출연하여 호평을 받은 윤해지가 함께 신데렐라 역을 맡았다. 

왕자 역의 빌구데 아리옹볼드는 몽골국립오페라발레단 출신으로 2015년 와이즈발레단에 캐스팅되어 <Last eixt>, <외계에서 온 발레리노>, <지젤>, <호두까기 인형>등 다수의 작품에서 활약했고, 객원으로 참여하는 백인규 무용수는 광주시립발레단 및 국립발레단 단원을 역임한 무용수로 이번에 와이즈발레단에서 전격 캐스팅했다.

한편 이번 공연은 다양한 할인혜택이 주어진다. 4명이 함께 공연 관람 시 3명 가격으로 관람할 수 있으며 아빠와 함께 공연을 관람하면 20% 할인, 개띠 관객에게는 30%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