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11.14 수 05:28
   
> 뉴스 > 서울컬쳐 > 서울시 자치구
     
제23회 강동선사문화축제 개최
13일엔 페레이드로 인해 올림픽로 일부구간 통제
2018년 10월 11일 (목) 16:36:01 김은균 객원기자 press@sctoday.co.kr

서울 지역축제 가운데 유일하게 선사시대를 주제로 하는 강동선사문화축제가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강동구 암사동 유적 일대에서 열린다. 올해로 23주년을 맞은 이번 축제는 ‘빛을 품은 사람들’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선사시대에 처음 불을 사용하면서 빛과 온기를 품은 인류사의 의미를 담았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 같은 주제에 따라 행사장 입구에는 지역주민이 만든 물고기 모양 등의 한지 등 1,000여 개로 만든 ‘선사 빛 거리’가 조성됐다. 이 거리를 통과하면 6,000년 전 선사시대 유적지로 연결된다. 1996년 첫 문을 연 강동선사문화축제는 서울 축제 중 유일하게 선사시대를 테마로 하는 만큼 뚜렷한 역사성과 정체성을 자랑하고 있다.

   
▲ 강동선사문화축제(사진제공=강동구)

축제 프로그램의 구성은 12일에는 행사장 주차장 공간에서 암사동 유적의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기원하는 ‘선사 소망등 점등식’이 열린다. ‘쎄씨봉’의 김세환, 남진 등 유명 가수가 축하공연도 펼친다.특색 있고 이색적인 프로그램으로 매년 수십만 명의 관람객이 다녀가는 지역의 대표적 축제로 자리 잡았고, 세계축제협회가 주최하는 피너클 어워드(Pinnacle Awards)를 2014년부터 매년 수상하며 세계적인 축제로 발돋움했다.

13일에는 천호공원에서 암사동 유적까지 1.8㎞ 구간에서 ‘원시 대탐험 거리 퍼레이드’가 펼쳐진다. 퍼레이드에는 맘모스, 공룡, 버팔로 모양의 대형 조형물이 등장한다. 퍼레이드 후에는 DJ KOO(가수 구준엽)가 진행하는 ‘선사가족 춤파티’도 열린다. 이날 퍼레이드 진행을 위해 오후5시부터 8시30분까지 올림픽로 일부구간(천호공원~선사사거리) 양방향 교통이 전면 통제된다. 상ㆍ하행 뿐 아니라 올림픽로 진입이 동시에 차단되므로, 이 시간에 차량 이동을 하는 시민들은 우회통로와 통과시간을 확인해야 한다.

14일에는 ‘평양민속예술단’의 통일 기원 공연을 비롯해 가수 김연자, 임창정 등의 축하공연이 열린다. 축제기간에는 원시적인 방법으로 살아보는 ‘부시 크래프트’, 움집ㆍ빗살무늬 토기 만들기, 원시 불피우기 등 각종 체험 행사도 진행한다.

   
▲ 강동선사문화축제 거리 퍼레이드

매회 35만여 명이 다녀갈 정도의 대규모 축제인 만큼, 구는 안전관리에도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축제장 곳곳에 조끼를 착용한 안전지킴이들이 배치해 행사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비상상황에 대비하고 관람객들의 안전한 귀가를 돕는다.

이정훈 구청장은 “강동선사문화축제는 주민이 주인공이 되어 모두가 함께 만들어가는 의미 있는 축제다. 강동구의 정체성과 공동체 의식을 되살리기 위한 이번 축제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서울컬쳐 주요기사
다양한 이들이 수집한 '새석관시장'의 기억
국립 슬로박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노원문화예술회관 공연
미키 마우스와 '아이서울유'가 11월 만난다
강동구 '강동 글로벌 문화체험 축제' 개최
설레는 가을, 남산을 느낀다 '제4회 남산둘레길 걷기 축제'
김은균 객원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특별인터뷰] 강익중 설치미술가 "창
[특별기획]유네스코 등재를 위한-‘전
아악일무보존회 '종묘제례일무 창제와
그림으로 다시 만나는 라메르에릴의 독
사진 책으로 멋진 집을 짓는 ‘눈빛출
장사익의 새로운 소리, 장사익소리판
현대 사회 속 서민들의 표정 만나는
'미투' 남정숙 전 성대교수 “대학내
인천 만석동 부둣가를 추상적 미디어아
국립한국문학관, 은평구 기자촌 근린공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