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2.23 토 12:59
   
> 뉴스 > 문화 > 전시·박람회
     
예술이 일상이 되다, 새로운 도시 라이프 스타일 만나고 싶다면
문화플랫폼 <공셸>, 28일까지 청년작가의 도시재생 전시 개최
2019년 02월 08일 (금) 11:56:20 하채연 인턴기자 press@sctoday.co.kr

문화플랫폼 공셸은 새해 첫 전시로 이달 8일부터 28일까지 경의선 책거리 일대에서 『선로를 잇다』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는 문재인 대통령이 선물용으로 사용한 텀블러의 제작자인 이현경 작가, 신창용, 윤기원 작가 등 새롭게 떠오르는 젊은 작가들이 참여한다.

 

   
▲ 김준식 10호(53X45.5cm) acrylic on canvas 2018 (1)

 ‘일상이 예술이 되고, 예술이 일상이 되는 라이프스타일’을 지향한다는 기획의도에 따라, 갤러리가 아닌 경의선 책거리 일대의 문화·상업 공간에 작품을 전시하여 지역 주민이 편하게 접할 수 있도록 한 것이 기존 전시와의 차별점이다.

특히 이지숙 작가는 최근 주목받는 ‘책가도’ 직품을 출품하여, 민화와 책이라는 테마를 일반인이 더 가까이 접하도록 할 예정이다. 

그 중 <부귀영화-어른에게도 어른이 필요하다>는 번역가 박산호의 책 ‘어른에게도 어른이 필요하다’에서 착안한 작품으로, 다양한 상징을 작품에 활용했다. 

 

   
▲ 김호성_1415_75cm_pigmentprint_2014

아울러 신창용 작가는 ‘히어로’ 혹은 헐리우드 배우 등을 테마로 작업하며, 대중에게 친숙한 대상을 자신만의 관점으로 표현했다. 이번 전시에서도 키아누 리브스, 제이슨 스타뎀 등의 스타를 엽서 크기의 캔버스에 섬세하게 담아낸 신작 <People> 시리즈가 출품된다.

실용성이 높은 공예품도 눈에 띈다. 신원동 작가의 경우 불필요한 장식을 배제하고 물건 자체의 만듦새에 공을 들여 사용자를 배려한 화병, 컵 등을 출품했다. 이외에도 전통 기법인 ‘자개’를 손거울과 텀블러에 접목한 공예품 등 부담스럽지 않은 일상용품이 경의선 책거리의 상업공간 곳곳에 전시될 예정이다. 

무엇보다 단순히 갤러리에서 문화공간으로 전시 장소만 옮긴 것이 아니라, 일반 소비자도 예술 작품을 쉽게 향유하고 컬렉터가 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인 점이 인상적이다. 스마트폰 앱 <공셸>을 통해 전시된 작품 정보를 바로 확인하고 구매까지 가능하도록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여 문화 향유 기회를 한층 넓힐 전망이다.

공셸의 김민겸 대표는 “일상의 공간에 누구나 쉽게 작품을 전시하고, 감상할 수 있는 문화플랫폼을 만들겠다”며 “이를 통해 지역 문화 발전을 이끌고 싶다”고 전했다.

     문화 주요기사
타인과의 경쟁 속 <출구 없는 사회>
충남 공주 국립국악원 중부 분원 유치 운동, 지지와 응원 이어져
최초로 공개되는 만해와 백범의 친필
국립국악원‧tbs, 3‧1운동 100주년 기념 특집 방송
삶 속 생명의 꽃을 조명하다 ‘심장의 울림 展’
하채연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어린 시절 순수한 놀이들에게서 영감
[테마기획] 탑골공원, 홀대받는 서양
죽은 노인들의 사연들, 오페라로 전해
고종의 길이 시작되는 곳에서 <고종의
[테마기획] 탑골공원, 홀대받는 서양
애국선열들을 기억하는, ‘문화재에
나에게 맞는 공예작품들 볼 수 있는
수림문화재단, 『수림뉴웨이브 아트랩,
강동구, 동화와 클래식이 어우러진 ‘
미래의 영화인들을 만나다! ‘한예종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