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대궁ㆍ종묘를 바로 알자! 초등학생 대상 프로그램 운영
4대궁ㆍ종묘를 바로 알자! 초등학생 대상 프로그램 운영
  • 김지현 기자
  • 승인 2019.07.09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궁청소년문화학교」 3주동안 운영

궁능유적본부는 한국의재발견ㆍ우리문화숨결과 여름방학을 맞아 4대궁(경복궁‧창덕궁‧창경궁‧덕수궁)과 종묘에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고궁청소년문화학교」를 오는 26일부터 8월 15일까지 운영한다.

「고궁청소년문화학교」는 초등학생들이 고궁의 역사를 바로 알고 궁중 문화를 체험하도록 1989년부터 여름방학에 시행하는 청소년 대상 궁궐 프로그램이다.

▲2018년 고궁청소년문화학교 수업모습(사진=문화재청)

2019년도 「고궁청소년문화학교」는 오는 26일부터 3주 동안 고궁별로 정해진 요일에 주 1회씩(오전 9:30~11:30) 총 3회 운영한다. 각 고궁의 운영 요일은▲화요일은 창덕궁▲수요일은 경복궁▲목요일은 덕수궁▲금요일은 창경궁▲토요일은 종묘다. 대상 궁궐의 역사와 사건ㆍ 인물ㆍ궁중 문화 등을 들려주는 이론 강의와 현장답사ㆍ체험학습 등으로 진행한다.

3~6학년 초등학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3~4학년 반과 5~6학년 반으로 나뉘어 반별로 70명씩 모집한다.

참가신청은 오는 18일 오후 1시부터 인터넷(http://chaedu.org)을 통해(현장접수 없음) 선착순 접수한다. 참가 횟수는 지난해와 같이 학생 1명이 4대 궁과 종묘 모두를 참여할 수 있으나, 고궁별 참여 횟수는 1회로 제한한다. 참가비는 무료며, 더 자세한 사항은 문화재청과 각 궁궐, 종묘관리소 누리집의 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