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음악에 물든 '아라비안나이트'
한국 음악에 물든 '아라비안나이트'
  • 조두림 기자
  • 승인 2019.10.28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4일~27일, 한-쿠웨이트 수교 40주년 기념 공연 및 아랍에미리트(UAE) 공연 개최

한국과 쿠웨이트 외교관계 수립 40주년 기념 공연이 지난 27일, 쿠웨이트 압둘후세인 압둘리다 극장에서 펼쳐졌다.

▲K-인디밴드 '두 번째달 X 채수현'(사진=문화체육관광부)

한국 전통과 현대 음악이 어우러진 이번 공연에 앞서 10월 24일에는 아랍에미리트(UAE)에서도 같은 공연을 개최해 중동 지역에서의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문체부가 주최하고, 한국국제문화교류 진흥원, 주쿠웨이트 한국대사관, 주아랍에미리트 한국문화원이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우리나라 민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두 번째 달’ ▲한국 전통음악을 각국의 전통악기를 사용해 새로운 음악으로 재구성한 ‘공명’ ▲역동적인 케이팝을 선보이는 ‘디크런치’ 등이 참여했다.

▲월드뮤직그룹 '공명'(사진=문화체육관광부)

쿠웨이트 현지에서는 케이팝과 한국 드라마를 중심으로 한 한류가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최근에는 한국어와 한식에 대한 관심도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특히 케이팝은 2013년에 에프엠(FM) 라디오에 관련 코너가 개설되는 등 현지 방송과 인터넷 매체를 통해 쉽게 접할 수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기념공연을 통해 동남아시아와 유럽 국가들에 비해 한국문화를 소개할 기회가 부족했던 쿠웨이트와 아랍에미리트에 다양한 한국음악을 소개하고, 이를 계기로 중동국가들과 더욱 활발하게 문화 교류를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