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청년 전태일기념관 '전태일 힙합 음악제’ 개최
아름다운청년 전태일기념관 '전태일 힙합 음악제’ 개최
  • 김지현 기자
  • 승인 2019.11.13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젊은 청년들에게 사랑받는 힙합 장르로 전태일과 가까워졌으면"

아름다운청년 전태일기념관은 오는 16일 오후 5시 광화문광장에서 ‘제1회 전태일 힙합 음악제’를 개최한다. 이날 무대에는 온라인 예선 및 실연심사를 통과한 12팀의 본선 경연과 심사위원 3인의 축하공연이 펼쳐진다. 사회는 MC메타가 맡는다.

사랑, 연대, 행동을 주제로 진행한 제1회 전태일 힙합음악제는 전태일과 힙합을 연결지어 청년들의 관심을 받았다. 1차 온라인 예심에는 총 400여 개 팀이 지원했고, 이들 중 47개 팀이 2차 실연심사에 참여했다.

▲‘제1회 전태일 힙합 음악제’ 포스터 일부(사진=아름다운청년 전태일기념관)

심사위원은 실력파 유명 래퍼 딥플로우·팔로알토·허클베리피가 참여한다. 행사 당일 시상식에서 최종 수상 3인(팀)을 결정하며, 수상자에겐 상금 100만 원을 전달 및 음원 제작, 발매를 지원한다.
 
전태일기념관 ‘제1회 전태일 힙합 음악제’ 관계자는 “젊은 청년들에게 사랑받는 힙합이라는 장르를 통해 전태일에게 가깝게 다가갔으면 하는 취지로 시작한 음악제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셔서 감사드린다”라며 “16일 광화문광장에서 진행되는 공연에도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전태일기념관은 지난 4월 전태일과 노동의 참된 의미 및 가치를 전달하기 위해 서울시에서 설립했다.

▲지난 4월 개관한 '아름다운청년 전태일기념관' 외부 전경(사진=서울시)

 하절기(3~10월)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 동절기(11~2월)에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운영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기념관에서 진행하는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며, 세부 내용 확인 및 신청은 홈페이지(www.taeil.org)를 통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