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유미 의원 "노원 청소년 아지트가 각 동네마다 생기도록 하겠다"
채유미 의원 "노원 청소년 아지트가 각 동네마다 생기도록 하겠다"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1.20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내 유휴공간 활용해 청소년 놀이 문화, 공간

서울특별시의회 채유미 의원(더불어민주당, 노원5)은 지난 15일 상계3.4동 주민센터 3층에서 청소년들이 모이고 같이 이야기하고 놀 수 있는 “청소년 아지트 공간 개소식”에 참석하여 축사를 전했다.

이번 청소년 아지트 공간은 노원구가 지역 내 유휴공간을 활용해 청소년 스스로 놀이와 문화, 공간 등을 운영·기획하는 자치 공간을 3곳 잇따라 개소하기로 했다.

▲개소식 기념 촬영(위쪽 줄 오른쪽 2번째 채유미 의원)(사진=서울시의회)

지난 15일 상계3.4동 주민센터 3층을 시작으로 17일 상상이룸센터 4층에 개소했으며 오는 28일 노원아동복지관 2층에서 청소년 아지트가 열린다.

상계3.4동 주민센터에 위치한 청소년 아지트는 111㎡의 규모로 기존의 독서실을 리모델링하여 청소년 창작 활동 및 주방ㆍ휴식 공간이 들어섰고, 특히 캠핑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테라스 공간도 조성됐다.

개소식에 참석한 채유미 의원은 “상계3.4동에 청소년 아지트가 만들어질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인 결실을 맺는 의미있는 날이며, 무엇보다 청소년들을 위한 공간이 만들어져서 기쁘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1년 후에 이곳에서 상계3.4동 청소년들이 축하 공연이 이루어지는 공간으로 발전하길 바라며, 앞으로 노원에 청소년 아지트가 각 동네마다 생길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