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박양우 장관 한국교회총연합 방문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적극 협조 요청"
문체부 박양우 장관 한국교회총연합 방문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적극 협조 요청"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3.04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과 장기화의 중대 고비.... 종교계 신중한 판단과 협조 필요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은 지난 3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총연합을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한국기독교계의 적극적인 협조를 긴급히 요청했다.

박양우 장관은 많은 한국교회가 영상예배로 전환하는 등 정부 시책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앞장서주고 있는 점에 대해 감사 인사를 전하며 “지금은 코로나19 확산과 장기화의 중대한 고비다”라며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당분간 종교집회를 자제하는 것의 중요성과 종교계의 신중한 판단과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한 상황임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른 종교계에서도 미사와 법회 등을 중단하고 있다"라고 언급하며, 코로나19의 선제적 예방 차원에서 밀폐되고 협소한 공간의 밀집 행사 중단·자제 및 연기, 영상예배로의 전환 등 한국교회총연합을 중심으로 한국기독교계의 적극적인 이해와 동참을 간곡히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