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홍대역 앞 개관 서울디자인창업센터, 청년 창업기업 모집
6월 홍대역 앞 개관 서울디자인창업센터, 청년 창업기업 모집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3.30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디자인 창업공간 ‘코-스테이션, 디자인 창업과 관련된 전 과정 지원
1년 간 무상으로 입주, 우수한 기업 추가 1년 연장 지원

서울시는 오는 6월 마포구 홍대입구역 앞에 청년 디자인 창업 특화 공간 서울디자인창업센터 ‘코-스테이션(CO-STATION)’의 개관을 앞두고, 새롭게 입주할 1기 청년 창업기업 40개를 공개 모집한다.

‘코-스테이션’에 입주하게 될 창업기업은 아이디어 개발부터 사업모델 개발ㆍ시제품 제작ㆍ제품 개발ㆍ유통‧판매까지 디자인 창업과 관련된 전 과정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창업 비즈니스ㆍ교류ㆍ교육이 한 공간에서 모두 이뤄지며 디자인ㆍ법률ㆍ미디어 등 분야별 전문가들의 멘토링도 받을 수 있다.

홍대입구역 앞 건물 내에 지상 3~5층 규모(연면적 2,987.32㎡)로 조성성 된 ‘코-스테이션’은 이용자 간 자유로운 협업‧네트워킹이 이뤄지고 청년들의 창의력이 시‧공간적 제약 없이 발휘되도록 개방형‧가변형 공간으로 24시간 운영된다.

내부에는 입주기업 사무공간과 3D 프린터ㆍ레이저커터 같은 장비를 갖춘 메이커스룸ㆍ제품을 촬영하는 포토스튜디오ㆍ 제품을 전시하는 쇼케이스 등의 공간으로 조성한다.

한편 입주기업은 1년 간 무상으로 입주할 수 있으며, 창업 성과가 우수한 기업은 추가 1년 연장 지원된다. 동대문디자인플라자 내 DDP 스토어 입점기회도 주어진다.

입주를 희망하는 창업기업은 내달15일~30일 서울디자인재단 홈페이지(http://www.seouldesign.or.kr)를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서를 접수하면 된다.

모집과 관련해 자세한 내용은 31일부터 서울디자인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이와 관련한 문의는 운영사무국(02-501-9090)으로 하면 된다.

최경란 서울디자인재단 대표이사는 “서울디자인창업센터는 서울시 일자리 창출과 혁신 창업 지원 정책의 일환으로 역량 있는 차세대 청년디자이너들의 활발한 스타트업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추진됐다”라며 “센터 입주~졸업 이후 단계별 맞춤 지원 플랫폼을 구축하고, 글로벌 투자‧유통 등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지원 시스템을 체계화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디자인 스타기업이 탄생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