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의 날 기념, ‘한국고전X배리어프리영화 온라인 기획전’개최
장애인의 날 기념, ‘한국고전X배리어프리영화 온라인 기획전’개최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4.16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시집가는 날’, 오는 6월 14일까지 공개

오는 4월 20일 장애인의 날이다. 이를 기념해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와 한국영상자료원은 ‘한국고전X배리어프리영화 온라인 기획전’을 개최한다.

배리어프리영화는 시각장애인을 위해 화면해설을 청각장애인을 위해 한글자막을 넣어 장애와 상관없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영화를 말한다. 또한 화면해설과 한글자막을 통해 다문화 가정·노인 및 어린이 등 모든 계층이 즐길 수 있는 영화이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극장에 모여 영화 관람이 힘든 상황을 반영해 한국고전영화 중 배리어프리영화로 제작된 2편을 한국영상자료원 네이버TV 및 유튜브 한국고전영화극장 채널을 통해 온라인 상영전 형태로 공개한다.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참여-장건재 감독, 이승연 배우(사진=(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선정작은 문예영화의 대표작으로 신상옥 감독 연출 최은희·김진규·신영균 등 당대의 배우들이 출연한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배리어프리버전과 한국영화 최초로 해외영화제에서 희극상을 수상한 영화 ‘시집가는 날’ 배리어프리버전이다.

오는 6월 14일까지 공개되는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 배리어프리버전은 ‘한여름의 판타지아’의 장건재 감독이 연출하고, ‘산다’·‘벌새’ 등 다양한 영화에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이승연 배우가 화면해설 내레이션으로 참여했다.

▲<시집가는 날>배리어프리버전 제작참여 – 김새벽 배우(사진=(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시집가는 날’ 배리어프리버전은 ‘걷기왕’·‘오목소녀’ 의 백승화 감독이 연출하고, ‘풀잎들’·‘벌새’의 김새벽 배우가 화면해설 내레이션에 참여했다. ‘시집가는 날’ 배리어프리버전은 오는 28일부터 6월 28일까지 두 달 간 온라인 공개된다.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처음 공개되는 ‘사랑방 손님과 어머니’·‘시집가는 날’ 배리어프리버전은 한국영상자료원의 한국고전영화극장 네이버TV 채널(https://tv.naver.com/koreanfilm)과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user/KoreanFilm)에서 무료로 감상할 수 있다.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와 한국영상자료원은 지난 2018년부터 매년 한국고전영화 중 1~2편을 선정해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하고 있다.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된 고전영화는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및 공동체상영을 통해 관람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