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왕 탄신 623돌 숭모제전 봉행…“창조·애민정신 되새겨 코로나19 함께 극복하길”
세종대왕 탄신 623돌 숭모제전 봉행…“창조·애민정신 되새겨 코로나19 함께 극복하길”
  • 진보연 기자
  • 승인 2020.05.15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대왕릉 영릉(英陵) 정자각서 진행

우리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성군으로 추앙받고 있는 세종대왕이 탄신 623돌을 맞았다. 이에 5월 15일 오전 11시 경기도 여주시 능서면 왕대리 세종대왕릉 영릉(英陵) 정자각에서 숭모제전(崇慕祭典)이 봉행됐다.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사진=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사진=문화체육관광부)

숭모제전은 우리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성군으로 추앙받고 있는 세종대왕의 탄신일(양력 5. 15.)을 맞아 한글 창제를 비롯해 국방, 과학, 예술 등 여러 방면에서 훌륭한 업적을 남긴 세종대왕을 기리는 행사이다.

숭모제향(崇慕祭享)은 ▲초헌관(初獻官)의 분향(焚香)과 헌작(獻爵) ▲축관(祝官)의 축문 낭독 ▲문체부 장관의 헌화(대통령 명의)와 분향 순서로 진행됐다.

이번 숭모제전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일반 관람객은 참관하지 않고,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박양우 장관, 정재숙 문화재청장, 종친 대표, 한글 관련 단체 대표, 유관 기관 대표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열렸다.

박양우 장관은 “세종대왕이 창제하신 한글은 한류 열풍의 핵심콘텐츠로 자리매김하며 국격을 높이고 우리 문화를 널리 알리는 데 활용되고 있다. 앞으로도 소중한 우리 민족의 정신과 문화를 계승하는 정책을 추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세종대왕의 애민정신을 되새겨 코로나19를 슬기롭게 함께 극복하자”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