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학교 밖 청소년 위한 교통비 지원 실시
강동구, 학교 밖 청소년 위한 교통비 지원 실시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6.01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지원 실시, 강동구 만 9세부터 만 18세까지 학교 밖 청소년 지원
▲포스터 일부(사진=강동구)

공교육 혜택을 받지 못하는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교통비를 지원하는 정책이 펼쳐진다. 강동구는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이달부터 학교 밖 청소년들에 지원을 실시한다.

최근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는 등 다양한 사유로 학업을 중단하는 학생들이 늘고있다. 이에 강동구는 공교육 혜택을 받지 못하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진로탐색, 직업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참여함에 있어 경제적인 부담을 덜어주고자 교통비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강동구에 주민등록 돼 있는 만 9세부터 만 18세까지의 학교 밖 청소년이다. 강동구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또는 강동청소년누리터 ‘하늘을 품는 배움터’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을 2회 이상 참여하였거나 대안학교 등 비인가 대안교육기관에 재학 중인 청소년이다.

신청방법은 주민등록등(초)본과 제적증명서, 미진학증명서 등 학교 밖 청소년임을 확인할 수 있는 구비서류를 준비해 강동구청소년지원센터 또는 강동청소년누리터를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지원금액은 만 9세부터 만 12세는 1인당 10만원, 만13세부터 만18세는 1인당 20만원이며, 이를 상반기(6월), 하반기(7~12월)로 나누어 교통카드 기능이 탑재된 청소년증에 충전하는 방법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금액 충전은 단말기가 설치되어 있는 강동청소년지원센터 또는 강동청소년누리터에서 가능하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공교육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학교 밖 청소년들에 대한 지원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서울특별시 강동구 학교 밖 청소년 지원 조례」 개정을 통한 지원 근거를 마련했다”라며 “학교 밖 청소년들이 편견이나 차별 없이 자신의 꿈을 당당하게 펼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가겠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강동구청소년지원센터(02-6252-1392), 강동청소년누리터(02-429-4174) 또는 강동구청 아동청소년과(02-3425-5130)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