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 최초의 뮤지컬 탄생기를 그린다…뮤지컬 ‘썸씽로튼’ 8월 개막
인류 최초의 뮤지컬 탄생기를 그린다…뮤지컬 ‘썸씽로튼’ 8월 개막
  • 진보연 기자
  • 승인 2020.06.12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뮤지컬 ‘썸씽로튼‘ 8월, 충무아트센터 대극장 라이선스 초연

‘인류 최초의 뮤지컬이 탄생하는 순간은?’, ‘만약 셰익스피어 시절의 런던이 뮤지컬의 황금기인 브로드웨이의 30년대와 비슷했다면 재미있지 않을까?’라는 호기심이 뮤지컬로 탄생했다. 뮤지컬 ‘썸씽로튼’이 그동안 없었던 새로운 즐거움으로 중무장해 8월 7일부터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라이선스 초연을 올린다.

▲뮤지컬 ‘썸씽로튼’ 포스터
▲뮤지컬 ‘썸씽로튼’ 포스터(사진=㈜엠씨어터)

‘썸씽로튼’은 낭만의 르네상스 시대, 당대 최고의 극작가 ‘셰익스피어’에 맞서 인류 최초의 뮤지컬을 제작하게 된 ‘바텀’형제의 고군분투기를 그린 작품이다. 

극 중 바텀 형제처럼 커크패트릭(Kirkpatrick) 형제의 재기 발랄한 아이디어에서 출발했다. 동생 캐리 커크패트릭(Karey Kirkpatrick)은 월트 디즈니 애니메이션 ‘스머프’ 시리즈를 비롯한 ‘아빠가 줄었어요’ ‘치킨 런’ ‘샬롯의 거미줄’ 등의 각본가이다. 

그와 함께 영국의 희극 작가 존 오파렐(John O’farrell)이 공동으로 대본을 집필하였다. 작사·작곡가인 형 ‘웨인 커크패트릭’(Wayne Kirkpatrick)은 베이비 페이스, 에릭 크랩튼 등과 작업한 작곡가이자 기타리스트 겸 키보디스트다.

뮤지컬 ‘썸씽로튼’은 커크패트릭 형제의 아이디어에 뮤지컬 ‘렌트’, ‘인더하이츠’, ‘애비뉴Q’등의 작품을 제작, 토니상 3회 수상에 빛나는 프로듀서 ‘케빈 맥컬럼’ (Kevin McCollum)과 ‘북오브몰몬’, ‘알라딘’ 등의 작품으로 브로드웨이에서 가장 핫한 연출 ‘케이시 니콜로’(Casey Nicholaw)과 같은 쟁쟁한 할리우드와 브로드웨이의 창작진의 손을 거쳐 완성도 높은 작품으로 탄생되었다. 

▲2020 뮤지컬 ‘썸씽로튼’ 출연진 (좌측 상단부터 ‘닉 바텀’ 役 강필석-이지훈-서은광, ‘비아’ 役 리사, 제이민 ‘나이젤 바텀’ 役 임규형-노윤-여원, ‘포샤’ 役 최수진, 이봄소리‘셰익스피어’ 役 박건형, 서경수, ‘노스트라다무스’ 役 김법래, 마이클리)
▲2020 뮤지컬 ‘썸씽로튼’ 출연진 (좌측 상단부터 ‘닉 바텀’ 役 강필석-이지훈-서은광, ‘비아’ 役 리사, 제이민 ‘나이젤 바텀’ 役 임규형-노윤-여원, ‘포샤’ 役 최수진, 이봄소리‘셰익스피어’ 役 박건형, 서경수, ‘노스트라다무스’ 役 김법래, 마이클리)

가장 먼저 극을 이끌어가는 ‘닉 바텀’ 역에는 강필석, 이지훈, 서은광(비투비)이 이름을 올렸다. ‘닉 바텀’은 가족의 생계 유지해야 하는 가장의 역할에 대한 책임감을 가지고 성공과 출세를 꿈꾸는 인물로 극중 열정 넘치는 극작가이자 연극 극단의 리더로 활약한다. 당대 최고의 음유시인이자 스타작가로 인기를 누리고 있는 셰익스피어를 견제하며 그에 맞설 걸작을 찾는 인물이다. 

닉 바텀의 아내 ‘비아’ 역은 리사와 제이민이 맡았다. 제한된 여성의 역할을 거부하며 최선을 다해 가족의 생계를 유지하게 위해 노력하는 인물로 남편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남장 후 위장 취업까지 서슴지 않는 진취적인 인물이다.

이어 닉 바텀의 동생이자 열정 넘치는 극작가 ‘나이젤 바텀’ 역에는 임규형, 노윤, 여원(펜타곤)이 캐스팅되었다. 세심하고 감성적인 나이젤은 처음 보게 된 포샤를 보자마자 사랑에 빠지는 로맨티스트다. 또한 형 닉과 달리 셰익스피어를 좋아하고, 뛰어난 글쓰기 실력을 가지고 있지만 자신감이 부족하고 서툰 인물이다. 

청교도인 제레마이어의 딸 ‘포샤’ 역에는 최수진과 이봄소리가 낙점되었다. 보수적인 종교집안에서 태어났지만 시와 예술을 사랑하며, 자신의 사랑에 당당한 인물이다. 

르네상스 시대 최고의 스타작가 ‘셰익스피어’에는 박건형과 서경수가 출연한다. 셰익스피어는 락스타 못지 않은 인기를 누리며 사람들의 관심과 사랑을 즐기지만 점점 글 쓰는 것에 대한 부담감을 갖기 시작하는 인물이다.

최고의 예언가인 진짜 노스트라다무스의 조카 ‘노스트라다무스’역에는 김법래와 마이클리가 함께한다. 예언자지만 미래를 말하는 데에 있어 삼촌만큼 재능이 있거나 능숙하지 못하다. 실제로 그에게 조언을 얻기 위해 찾아온 닉 바텀에게 예언 과정에서 실수를 저지르며 웃음을 자아내는 인물이다.

이어 제레마이어(B,Jeremiah)역에는 이한밀, 샤일록/클래팸 경(Sylock/L,Clapham)역에는 김태한, 민스트럴(Minstreal)역에는 육현욱이 함께하며 더욱 풍성한 공연을 완성할 예정이다.

뮤지컬 ‘썸씽로튼’은 오는 24일 첫 번째 티켓오픈을 진행하며, 8월 7일부터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