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코로나19로 피해입은 지역 예술인 지원
강동구, 코로나19로 피해입은 지역 예술인 지원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7.01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청기간 1~ 14일까지, 총 100명에게 100만 원씩 현금 지원

강동구가 코로나19로 타격을 맞은 지역 예술인 지원대책을 추진한다. 생계 자금 지급ㆍ창작활동 지원 등이다.

각종 문화행사가 취소·중단되면서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지역 예술인에게 생활지원금 100만 원을 지원한다. 예산 1억 원을 투입, 총 100명에게 1인당 100만 원씩 현금으로 지급한다.

지원 대상은 지난 30일 기준 강동구에 주민등록이 되어있는 전문예술인으로,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이 발행한 예술인활동증명을 받고 가구원 소득이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2020년 5월 건강보험료 납부액 기준)인 자다.

▲강동구 문화예술인 지원 일정(표=강동구)

신청은 1일부터 오는 14일까지다. 신청서 예술활동증명확인서, 신분증ㆍ소득증빙 서류 등 관련 서류를 갖춰 구청 문화예술과를 방문(평일 오전 9시~오후 6시)하거나 담당자 이메일(gdmunhwa5240@gd.go.kr)로 신청하면 된다.

서류 검토ㆍ지원기준 확인 등을 거쳐 선정된 예술인에게 이달 말까지 생활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강동구 홈페이지나 강동문화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모 형식을 띤 지원사업도 마련된다. 강동문화재단은 공연예술 지원 공모사업인 ‘우리들의 영웅’을 진행한다. 지역 예술인들에게 공연예술 작품을 공모하고, 작품이 최종 선정된 개인·단체에 공연비 100~500만 원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선정 작품은 영상으로 제작ㆍ온라인으로 공개해 시민들에게 문화 갈증을 해소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강동구청 전경(사진=강동구)

강동구에 주소지·소재지를 둔 문화예술인과 단체라면 참여 가능하며, 클래식·무용·성악·연극 등 무대 실연이 가능한 공연예술 작품을 공모한다. 추후 촬영과 영상 제작, 온라인 송출은 강동문화재단에서 담당한다. 신청 기간은 1일부터 17일까지로, 이메일(culture@gdfac.or.kr)로 신청하면 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전문예술인에게 생활지원금을 지급하는 한편 작품 공모를 통해 예술 활동의 장을 마련했다”라며 “공연 영상을 주민들과 공유해 코로나블루 극복을 위한 조그마한 위로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