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구 "민주화운동 관련자·유족", 생활지원급 지원
종로구 "민주화운동 관련자·유족", 생활지원급 지원
  • 김지현 기자
  • 승인 2020.07.13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부터 지원 시작, ‘명예회복 및 보상 심의위원회’에서 ‘당연대상자’

[서울문화투데이 김지현 기자]나라를 위해 희생하고, 국가 발전에 기여한 민주화운동 관련자들의 헌신에 보답하고자 민주화운동 관련자와 유족에게 생활지원금 및 장제비를 지원한다.

지난해 7월 제정된 ‘서울특별시 민주화운동 관련자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른 것으로, 종로구는 생활지원금 및 장제비를 마련했다. 이달부터 지원이 시작된다.

지원 대상은 종로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6개월 이상 거주하고 있는 민주화운동 관련자 및 유족으로, 월 소득액이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따른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인 가구다. ‘민주화운동 관련자 명예회복 및 보상 심의위원회’에서 심의·결정 시 ‘사망자’로 되어 있는  ‘당연대상자’로서 중위소득과 관계없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민주화운동 관련자들의 헌신에 생활지원급 지원'(사진=종로구)

생활지원금은 매월 10만원이며 민주화운동 관련자 본인이 우선 지급대상이다.장제비는 생활지원비를 지급받는 관련자가 사망한 경우ㆍ유족이나 실제 장례를 치르는 사람 중 1명에게 100만원을 지원한다.

신청은 거주지 관할 동주민센터에서 가능하며 신분증ㆍ지급신청서ㆍ 민주화운동 관련자 증서 사본ㆍ통장 사본 등을 구비해야 한다. 신청서 접수 후 20일 이내(장제비는 10일 이내) 지급 여부가 결정되고, 생활지원금은 매월 말일, 장제비는 신청 후 15일 이내 지급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종로구청 자치행정과(02-2148-1446)로 문의하면 된다.

김영종 구청장은 “우리나라의 민주화를 위해 애써주신 분들에게 도움을 드리고자 생활지원금을 지급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