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떠날 자유, 모두가 누릴 자유!
누구나 떠날 자유, 모두가 누릴 자유!
  • 왕지수 기자
  • 승인 2020.11.1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장애 열린관광지 ‘춘천 의암호 킹카누’ 준공식 11일 개최

[서울문화투데이 왕지수 기자] 장애인 등 이동 약자들도 카누를 탈 수 있는 곳이 전국 최초로 생겼다.

▲무장애 열린 관광지 춘천 의암호 킹카누, 오른쪽 두번째부터 춘천시 장애인복지위원회 박영림 부위원장, 한국관광공사 안영배 사장, 문화체육관광부 최보근 관광정책국장, 이재수 춘천시장 (사진=한국관광공사)
▲무장애 열린 관광지 춘천 의암호 킹카누 시승식, 오른쪽 두번째부터 춘천시 장애인복지위원회 박영림 부위원장, 한국관광공사 안영배 사장, 문화체육관광부 최보근 관광정책국장, 이재수 춘천시장 (사진=한국관광공사)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춘천 의암호에서 장애인, 영유아, 고령자 등 이동약자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킹카누 선착장 준공식을 지난 11일 개최했다. 

의암호 킹카누는 2019년 열린관광지 공모사업에 선정된 곳으로, 춘천시는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선착장 진입 경사로 설치’, ‘촉각 및 음성 안내판 설치’등 이용객의 이동 편의를 개선하기 위한 작업을 진행했고, 휠체어 탑승(4인승)이 가능한 카누를 신규 제작했다. 

열린관광지 조성 사업은 보행로, 장애인 화장실, 점자 표식 등 시설 개‧보수를 통한 물리적 장벽 제거, 무장애 안내체계 정비 및 인적서비스 환경 개선 등을 통한 무장애 관광환경 생태계 조성을 위해 문체부와 공사가 2015년부터 주관ㆍ시행 중인 사업이다. 현재 전국 92개소 관광지가 선정 및 조성 중이다.

▲춘천 의암호 킹카누 시승식, 왼쪽 두번째부터 춘천시 장애인복지위원회 박영림 부위원장, 한국관광공사 안영배 사장, 문화체육관광부 최보근 관광정책국장, 이재수 춘천시장(사진=한국관광공사)
▲춘천 의암호 킹카누 시승식, 왼쪽 두번째부터 춘천시 장애인복지위원회 박영림 부위원장, 한국관광공사 안영배 사장, 문화체육관광부 최보근 관광정책국장, 이재수 춘천시장(사진=한국관광공사)

준공식 행사엔 공사 안영배 사장, 문체부 최보근 관광정책국장, 이재수 춘천시장을 비롯해 춘천시 장애인 단체도 함께 참석해 열린관광지 조성을 축하하고, 무장애 열린관광지를 직접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공사는 이번 행사에 앞서 관광취약층을 대상으로 2회에 걸쳐 춘천 열린관광 나눔여행을 실시한 바 있으며, 춘천 의암호 킹카누, 소양강스카이워크, 남이섬 등을 체험 코스로 구성해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공사 김석 관광복지센터장은 “기 조성된 열린관광지를 보다 많은 사람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무장애 여행코스를 포함한 다양한 콘텐츠 개발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