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문화예술계에 총 122.4억 지원… 1차 공모 개시
서울시, 문화예술계에 총 122.4억 지원… 1차 공모 개시
  • 왕지수 기자
  • 승인 2020.11.20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서울예술지원’ 1차 공모 11.23(월)~12.11(금)까지 진행

[서울문화투데이 왕지수 기자] 서울문화재단은 코로나19 이후 변화하는 문화예술계의 환경에 대응해 안전한 예술 생태계를 조성하고자 새로운 프로젝트를 마련했다. ‘2021 서울예술지원’ 1차 공모를 진행하는 것. 오는 23()부터 1211() 오후 6시까지 국가문화예술시스템(www.ncas.or.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오는 23일 서울문화재단 공식 유튜브 스팍 TV에서 2021 서울예술지원 온라인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오는 23일 서울문화재단 공식 유튜브 스팍 TV에서 2021 서울예술지원 온라인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2021 서울예술지원은 급변하는 예술 환경 속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예술인들에게 안정적인 지원제도를 통해 지속가능한 창작기반을 다지는 것이 목표이다.

심의의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심의위원이 스스로 위촉단계부터 자격요건에 관한 제척사항을 확인하는 절차를 마련했고, 지원사업에 참여하는 예술인들도 성희롱성폭력 예방에 관한 사전 동의를 거쳐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한다.

이번 1차 공모사업의 지원 규모는 총 122.4억 원이며, 지원 부문은 예술창작활동지원’,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으로 2가지이다.

103.7억 원을 지원하는 예술창작활동지원분야는 연극무용음악전통다원시각문학 등 총 7개이다. A, B, C, 3개의 트랙 중 지원 목적과 지원 대상을 고려해 신청할 수 있다. 장르별 최대 지원금은 연극무용음악전통이 최대 4,000만 원, 다원시각이 최대 3,000만 원이며, 문학은 1,000만 원씩 동일하다. 한편, 문학을 제외한 6개 장르는 300만 원의 창작활동비를 별도로 지원한다.

‘예술창작활동지원은 야외 공간뿐 아니라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예술활동 등 다양성을 인정한다. 장소 변경과 규모 축소 등 변경사항에 관한 기준을 폐지해 안정적인 창작기반을 마련할 수 있도록 창작과정 중 활동비 인정으로 변화된 상황에 유연하게 대처한다.

18.7억 원을 지원하는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은 연극무용음악전통 등 4개 장르에서 공연장과 공연단체가 협력한 예술창작활동 및 공공프로그램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공모에 선정된 16개 단체는 2년 동안 지원금을 받게 되며 지원금액은 별도 심의를 통해 결정된다. 추가 공모를 통해 선발된 상주단체는 단체당 최대 1억 원까지 단 년 지원한다.

공연장상주단체육성지원은 코로나19로 위축된 공연예술계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상주단체 대표자에게도 사례비 편성을 인정함으로써 지원금 집행지침의 기준을 완화했다.

이번 지원사업의 사업설명회가 오는 23() 오후 4시에 온라인으로 열린다. 재단 유튜브 채널인 스팍TV’(www.youtube.com/sfacmovie)를 통해 시청할 수 있으며, 장애예술인를 위해 수어통역과 자막 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자세한 상담을 받고 싶은 예술인은 분야별 일대일 안내부스를 통해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다. 19()부터 선착순으로 제한된 인원만 사전 접수제로 운영한다.

지금까지 예술인들은 기획재정부의 e()나라도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국가문화예술지원시스템(NCAS)을 통해 지원을 받아왔다. 지역의 특수성을 충분히 고려하기 어려운 시스템의 단점을 개선하고자 서울예술지원사업의 특성을 반영한 서울형 문화예술지원시스템을 개발한 것이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지금까지와는 다른 예술생태계가 도래함에 따라 새로운 방향과 목표를 수립하여 지원사업을 준비해왔다라며, “앞으로 단절되지 않는 지원, 현장과 소통할 수 있는 지원사업 개선, 안전한 예술생태계를 위한 제도 보완, 사회적 거리에 따른 정보서비스 제공, 사용자 중심의 신규 시스템 도입을 적용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www.sfa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예술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문의 : 02-3290-746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