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관광협회, 신한은행과 관광업계 회복을 위한 MOU 체결
서울시관광협회, 신한은행과 관광업계 회복을 위한 MOU 체결
  • 왕지수 기자
  • 승인 2020.11.27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관광협회, 신한은행과 관광업계 회복 지원대책 마련 합의
지난 23일 업무협약 체결

[서울문화투데이 왕지수 기자] 서울시관광협회(회장 남상만)는 지난 23일, 신한은행과 관광업계의 생존과 회복을 돕는 금융 지원 대책 마련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23일 관광업계 회복을 위해 신한은행과 업무협약을 맺은 서울시관광협회(사진=서울시관광협회)
▲지난 23일 관광업계 회복을 위해 신한은행과 업무협약을 맺은 서울시관광협회(사진=서울시관광협회)

 두 기관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큰 타격을 입은 관광업계에 금융 부분의 실질적 지원책을 마련하고 침체된 관광업계의 조기회복과 활성화를 위해 뜻을 모았다. 

신한은행 김호대 서울시청금융센터장은 “서울시관광협회의 관광업계 회복의지를 높게 평가하며, 보다 적극적이고 직접적인 방법을 강구해 서울 관광 조기회복을 위해 돕겠다”라며, “그런 차원에서 협회와의 업무협약은 큰 의미가 있다”라고 말했다.  

서울시관광협회 박정록 상근부회장은 “현재 초토화된 관광업계가 2021년 회복단계에 접어들 경우, 업계에서 가장 큰 도움을 필요로 하는 부분이 금융지원이 될 것”이라며, “협외의 주거래 은행인 신한은행에서 서울 관광업계 조기 극복을 위한 맞춤형 상품 등 다양한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개발해 줬으면 한다”라고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