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오페라하우스, 2020 ‘오페라 연구회’ 세미나 개최…“코로나 시대 극장 및 축제 운영”
대구오페라하우스, 2020 ‘오페라 연구회’ 세미나 개최…“코로나 시대 극장 및 축제 운영”
  • 진보연 기자
  • 승인 2020.12.16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18 3PM 대구오페라하우스 별관 카메라타

[서울문화투데이 진보연 기자]공공극장으로서 재단의 학술적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페라 연구회’가 세미나를 개최한다.

▲
▲2019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페라 연구회’ 세미나 모습(사진=대구오페라하우스)

언론과 관광산업, 교육, 예술분야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페라 연구회’는 지역 오페라 발전과 오페라축제 활성화 방안, 저변확대와 같이 재단의 당면 현안에 대한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고 관광이나 교육 등 타 산업과의 공동 발전방안을 논의해왔다. 

2020년 ‘오페라 연구회’는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변화의 물결과 오페라 관광자원화의 보다 현실적인 방안 논의, 일본의 신인성악가 육성프로그램 현황에 대한 비대면 특강 등을 중심으로 총 3회 진행되었으며, 오는 12월 18일 금요일 오후3시, 연간 운영현황을 종합한 세미나 개최를 앞두고 있다. 

삼성창조캠퍼스에 위치한 대구오페라하우스 별관 카메라타에서 진행되는 이번 세미나는 오페라 연구회의 2020년 운영 현황으로 시작해 음악전문매거진 <월간 객석> 송현민 편집장의 ‘위드 코로나 시대 국내‧외 극장과 축제 운영사례’, 한국경제신문 오경묵 부장의 ‘Visitor Economy(방문자 경제) 관점에서 바라본 대구와 오페라’라는 주제 발표로 진행된다. 
    
본격적인 토론은 대구오페라하우스 최상무 공연예술본부장의 사회로 진행되며, 대구컬러풀페스티벌 황운기 예술감독, 박제성 음악 칼럼니스트, 매일신문 이호준 문화부장, 대구경북연구원 오동욱 연구위원 등 각계 주요인사들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이날 세미나는 사회적 거리두기와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비공개로 진행되며, 추후 행사 영상을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식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user/doh2013)과 페이스북 페이지(https://www.facebook.com/DaeguOpera)에 게시함으로써 관심 있는 시민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문의는 대구오페라하우스 홍보마케팅팀(053-666-604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