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스마트 장애인친화도시 조성 본격 추진
강동구, 스마트 장애인친화도시 조성 본격 추진
  • 왕지수 기자
  • 승인 2021.03.03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사 주차장에‘IoT 기술적용 장애인주차관리시스템 설치’통해 장애인 이동권 증대
노후 수어통역화상전화기 태블릿PC로 전면교체, 장애인 행정편의 제공
‘편의시설 설치 현황 맵’ 제작·배포로 장애인 등 이동편의와 접근성 향상

[서울문화투데이 왕지수 기자] 강동구가 다양한 스마트 기술을 생활현장에 적용해 ‘스마트 장애인친화도시’ 조성을 본격 추진한다. 

▲청사 내 주차장에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한 장애인주차관리시스템을 도입(사진=강동구)
▲청사 내 주차장에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한 장애인주차관리시스템을 도입(사진=강동구)

그 첫걸음으로 지난해 8월, 장애인 이동권 증대를 위해 청사 내 주차장에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한 장애인주차관리시스템을 도입해 ‘실시간 장애인주차구역 불법주정차 계도·단속’, ‘주차구역 현황 정보제공’, ‘원터치 주차장안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2월에는 청각·언어 장애인의 정보 접근권을 확대를 위해 구청 민원부서와 동주민센터에 비치된 수어통역화상전화기 22대를 태블릿PC로 전면 교체했다. 

강동구는 다양한 장애유형별 스마트 보조기기 필요성을 인식하고 노후화된 화상전화기를 단순 교체하지 않고 태블릿PC로 교체해 ‘AAC(보완대체의사소통) 보조기구’, ‘장애인콜택시부름 도구’, ‘장애인복지종합안내서 전자책 서비스’ 등도 함께 제공하고 있다.

3월에는 ‘휠체어·유모차 등을 동반해 시설을 이용할 경우 겪는 불편함 등을 사전 예방하기 위해 포털사이트의 ‘지도 플랫폼’을 활용, 관내 공중이용시설의 ‘편의시설 설치현황 누적정보’를 지도로 제작해 QR코드 형태로 배포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다양한 IT기술을 장애인분들의 생활 현장에 적극 활용해 장애인친화도시 강동을 완성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