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 무용 청년예술가 시장 진출 돕는 ‘경계 위 창작’ 교육생 모집
전통 무용 청년예술가 시장 진출 돕는 ‘경계 위 창작’ 교육생 모집
  • 진보연 기자
  • 승인 2021.06.22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8(금)~6.27(일),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교육 접수
즉흥, 창작 등 청년예술가에게 실질적 도움이 될 3단계 교육 과정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전통 너머 한걸음 프로젝터-경계 위 창작’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전통 너머 한걸음 프로젝트-경계 위 창작’

[서울문화투데이 진보연 기자]전통 분야 청년예술가들의 창작의 지평을 넓히고 지식과 소양을 기르기 위해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이 ‘2021 청년예술가 역량 강화 교육’ 공모를 진행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2020년 전통공연예술인을 위한 창작 공간 ‘전통공연창작마루’를 열어 연습실, 공연장 등 공간 인프라를 바탕으로 예술인 지원 및 교육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 중 <전통 너머 한걸음 프로젝트–경계 위 창작>이라는 프로그램명으로 진행되는 ‘청년예술가 역량 강화 교육’은 전통 분야 청년예술가를 대상으로 타 분야와 접목된 이론 및 실습 교육을 통해 청년예술가의 시장 진출 기반을 조성하고자 마련됐다.

지난해에는 기악, 성악, 작곡 부문 대상으로 교육생을 선정하여 선배 예술가의 창작 활동 특강을 비롯해 실용음악 이론 및 실습 과정을 통해 밴드와 협업한 창작품 발표 기회를 제공한 바 있다. 올해는 전통 무용 부문 청년예술가를 대상으로 보다 심도 깊은 교육을 이어갈 계획이다.

교육 과정은 크게 3개 단계로 나뉘어 진행된다. 1단계에서는 예술가, 창작자로서의 정체성과 창작 활동의 방향성, 자신이 원하는 바를 통찰하고 이에 기반하여 창작 활동을 해나갈 수 있는 방법론을 배운다. 2단계에서는 새로운 음악과 박자에 적응하기 위한 방법, 즉흥 등 창작안무를 위한 움직임리서치 기본 교육을 제공한다. 움직임리서치란 지금까지 익숙하게 춰왔던 동작이나 동작에 대한 고정관념을 탈피해 새로운 방식의 움직임을 연구해보는 것을 의미한다. 마지막 3단계에서는 앞서 교육한 내용을 토대로 움직임리서치 심화 과정을 통해 창작결과물을 만들어보는 시간을 마련함으로써 전통 무용 부문 청년예술가의 활동 저변을 넓힐 초석을 다질 전망이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의 정성숙 이사장은 “창·제작 활동의 방향성과 개인 역량에 대해 거듭 고민하는 청년예술가들에게 좋은 기회를 제공하고자 마련된 교육”이라며 “직접 창작 활동을 진행하며 새로운 경험을 해보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교육 접수는 오는 18일(금)부터 27일(일)까지 진행된다. 공모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www.kotpa.org)에서 확인 가능하다.(문의 070-8893-4775, 02-2263-666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