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여, 건투를 빈다~
친구여, 건투를 빈다~
  • 정지선 기자
  • 승인 2010.07.16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낭만음악극 <베로나의 두 신사> 프레스 콜

[서울문화투데이=정지선 기자] 지난 16일 낭만음악극 <베로나의 두 신사> 프레스 콜이 세종문화회관 M씨어터에서 열렸다.

발렌타인(김호영)이 꿈을 위해 베로나를 떠나는 장면으로, 친한 친구인 프로튜스(이율)가 영원한 우정을 맹세하며 작별을 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