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 설 연휴, 직장인 눈성형 가장 많아
황금 설 연휴, 직장인 눈성형 가장 많아
  • 김형준원장(강남 탑클래스 성형외과 전문의)
  • 승인 2011.01.24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탑클래스 성형외과 김원장님
이번 설 연휴는 길게는 9일간 쉬는 직장이 많아, 평소에 긴 시간을 내기가 쉽지 않았던 직장인들의 성형수술 예약이 급증 하고 있다.

직장 3년차 정모씨(39세, 여)는 이번 설 연휴 말의 2월 7일 연차를 내고 그 동안 콤플렉스였던 작은 눈을 성형하기로 했다. 긴 연휴기간 덕분에 수술 후 안정을 취할 수 있는 충분한 시간이 될 것 같아 예약을 서둘렀다.

강남 탑클래스 성형외과 김형준 원장(성형외과 전문의)은 "설 명절은 연중 많은 환자가 물리는 시기"라며 "올해는 최장 9일동안 연휴가 가능하기 때문에, 평소 시간을 내기 어려웠던 직장인들의 수술 예약이 많아졌다."고 밝혔다.

그 중 보통 일주일 정도 회복기를 가진 후, 바로 일상생활이 가능한 눈 성형 문의가 독보적이라고 한다. 김형준 원장은 "눈 성형은 단순히 쌍커풀 라인을 만드는 것이 전부가 아니라, 눈 주위의 두툼한 눈두덩이, 늘어진 눈, 올라간 눈꼬리 등 인상을 결정짓는 요인들과 함께 개개인에게 가장 어울리는 눈 모양을 계획하여 눈매를 또렷하고 시원스럽게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수술 후 가장 걱정되는 붓기관리는 어떻게?

연휴가 끝나면 다시 직장에 나가야 하는 직장인들에게 붓기가 가장 걱정이 되는 것이 사실이다. 이때 붓기를 줄여주는 데는 냉찜질이 효과적이다. 냉찜질은 혈관을 수축시켜 눈이 붓지 않게 도와준다. 특히 아침에 잘 붓는 체질이라면 아침마다 냉찜질은 필수다. 찜질팩을 이용하는 것이 가장 간편하지만, 가정에서 흔히 구할 수 있는 비닐봉지에 얼음을 넣고 수건을 감싸서 사용해도 무관하다. 그러나 피부에 자극을 주거나 동상에 걸릴 수 있기 때문에 20분 이상은 피하는 것이 좋다.

눈가의 멍이 들었을 경우에는 온찜질을 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온찜질은 냉찜질과 반대로 혈관을 팽창시켜 혈액이 흐르는 속도를 증가시킨다. 이는 곧 멍이 빨리 빠지도록 도와주어, 혈액의 빠른 순환으로 뭉친 멍 또한 빨리 빠지는 효과를 볼 수 있다. 그러나 수술 직후에는 온찜질은 금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