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연, "군대, 시력 교정해서라도 간다"
택연, "군대, 시력 교정해서라도 간다"
  • 천진만 기자
  • 승인 2011.02.07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일 방송 KBS <여유만만>서 입대의지 시사

[서울문화투데이=천진만 기자] 2PM 멤버 택연이 7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 군입대에 관련한 발언을 해 화제다.

▲ KBS 2TV <여유만만>에 출연한 택연


최근 미국 영주권을 포기하고 군입대를 결정한 택연은 "나라의 큰 사건을 보며 내 자신을 뒤돌아봤다. 기사화하지 않을수도 있었겠지만 이렇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택연은 "시력이 굉장히 안좋아서 물어봤었다. 여기서 더 괜찮아지지 않으면 현역으로 갈 수 없다고 하더라. 그래서 교정을 한 후 갈 생각이다"고 말했다.

또한 "그런 결정을 내렸을 때 반대는 없었나?"라는 질문에 "부모님을 비롯해 멤버들, 소속사에서도 말렸다. '편하게 갈 수 있는데 왜 어려운 길을 가나'라고 하더라"며 "제 마음이 그렇게 됐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