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8.19 일 20:33
   
> 뉴스 > 관광·축제 > 국내축제
     
봄날의 서울은 예술로 춤춘다.
서울문화재단, 21일~ 6월 18일까지 공연이 있는 나들이길‘거리예술 시즌제(봄)’ 시작
2017년 04월 19일 (수) 21:19:05 이가온 기자 press@sctoday.co.kr

예술가들이 관객이 찾아오기를 기다리기 보다 직접 찾아 나서서 예술행위를 보여주는 거리예술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에 서울문화재단(대표 주철환)은 몇 해 전부터 거리예술공연페스티벌을 비롯해 일상공간에서 거리예술을 선보여 시민과 예술의 간극은 좁히고 어울림은 넓혔다.

올해 서울문화재단은 <거리예술 시즌제(봄)>을 오는 21일(금)부터 6월 18일(일)까지 코엑스, 서울숲, 보라매공원, 서울로7017에서 진행한다. 

   
▲ 거리예술시즌제 서울숲 공연 (사진제공=서울문화재단)

<거리예술 시즌제>는 제한된 장소에서 짧은 기간 동안 열리는 축제와 달리 시민이 나들이하기 좋은 봄과 가을에 거리예술 작품들을 가까이서 만나볼 수 있는 접점을 높이는 프로그램이다. 작품 발표 기회가 제한적인 거리예술가에게는 새로운 공간 발견과 공연기회가 주어진다. 

올해 <거리예술 시즌제>는 보다 시민들에게 다가가기 위해 일부 공간에서 주말에만 공연을 진행했던 작년과 달리 평일 프로그램을 시범운영할 예정이다. 4월 셋째 주를 시작으로 6월 셋째 주까지 각 2주간 코엑스, 서울숲, 보라매공원, 서울로7017을 순회하며 8주 동안 진행된다. 오는 9월에는 가을 시즌을 새로 준비해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 처음 공연 장소로 선정된 서울로7017과 코엑스는 거리예술의 가치를 재발견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다.

거리예술의 특징은 특정 공간에 새로운 느낌을 덧입힐 수 있다는 점이다. ‘차량길’에서 시민을 위한 ‘사람길’로 새롭게 태어나는 서울로7017과 직장인이 밀집된 코엑스 등에서 펼쳐지는 거리예술은 일상 속에서 예술이 주는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는 기회다. <거리예술 시즌제>가 강남권에서 공연을 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김찬수마임컴퍼니 '블랙 클라운' (사진제공=서울문화재단)

올해로 4년째 진행되는 <거리예술 시즌제> 는 공모를 통해 선발된 13개 단체가 총 78회의 공연을 선보인다. 거리극, 거리무용, 전통연희, 서커스, 광대마임극, 오브제 퍼포먼스, 로봇인형 등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장르로 구성됐으며 도시 재개발, 비정규직 등 사회적 메시지를 담은 작품들 또한 주목할 만하다.

현대 사회의 공동체가 직면한 문제를 다루는 작품으로는 ▲만리동 주민의 삶의 기억을 바탕으로 도시 재개발의 문제를 담은 ‘만리동 미싱 유’(뉴서울프로퍼간디 작), ▲폐지 줍는 노인의 삶을 로봇인형으로 형상화한 ‘고물수레’(마린보이 작), ▲비정규직의 애환을 다룬 ‘잡온론(Job On Loan)’(우주마인드프로젝트 작)이 있다. 

예술가들의 몸짓을 바로 곁에서 느낄 수 있는 거리무용극으로는 ▲숨 가쁘게 바쁜 일상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의 모습을 표현한 ‘빨리빨리2017(Quickly Quickly 2017)’(프로젝트 외 작), ▲아픔과 슬픔의 감정을 다양한 오브제로 표현한 작품 ‘위로(We_low)’(곧ㅅ댄스컴퍼니 작), ▲관계에서 생겨나는 충돌, 대립, 밀착 등을 몸짓으로 표현하는 ‘연결링크(Connecting Link)’(리브레호벤 작), ▲레오나르도 다빈치의 ‘인체도’를 무용 퍼포먼스로 재구성한 ‘인체圖’(유지영 작) 등이 있다. 

   
▲ 악단광칠 '복을 파는 유랑악단 악단광칠' (사진제공=서울문화재단)

이밖에 서울거리예술창작센터와 관계를 맺은 예술가들의 새로운 시도가 돋보이는 작품도 감상할 수 있다. ‘서커스 전문가 양성과정’ 수료자 안재현이 창단한 서커스 창작집단의 작품 ▲ ‘나, 봉앤줄(창작집단 봉앤줄 작)’과 2016년 서울거리예술창작센터 창작지원작인 ▲‘링더벨(Ring the bell, 조성아 작)’ ▲ ‘고물수레’(마린보이 작) 등이다.

서울문화재단 주철환 대표이사는 “<거리예술 시즌제>는 삭막한 일상에 거리예술이라는 숨을 불어넣는 프로그램”이라며, “따뜻한 봄을 맞아 거리공연과 함께 의미 있고 즐거운 시간을 만끽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문화재단(www.sfac.or.kr) ,서울거리예술창작센터(www.ssacc.or.kr) 누리집을 참고. (문의 02-3437-0054)

     관광·축제 주요기사
여름철 역시 시원한 '물', '계절음식' 찾아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권역별 여행상품 운영 사업 공모
외국인 환자 및 동반자 위한 '1일 관광체험 프로그램'
관광공사-SK텔레콤, 「2018 스마트관광 앱 개발 공모전」
러시아 최대 산업박람회 '이노프롬'서 한국관광 홍보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기억을 복원하는 김수길의 ‘시간을 지
[인터뷰] “문화비전 2030, 국민
'한성준의 춤, 시공의 경계를 넘어'
[인터뷰] 김영종 종로구청장 “문화와
독립예술가들의 종합예술축제, '서울
계속적 적자경영에도 성과급 챙기기,
[윤중강의 뮤지컬레터] ‘웃는 남자’
<시인이 읽어주는 아름다운 우리 시>
하남서 첫 발 떼, 세계 정상 피아니
[김순정의 발레인사이트] 근대공연 예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