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2.17 토 16:41
   
> 뉴스 > 문화 > 문학
     
조남주 '82년생 김지영', 2017 오늘의 작가상 수상작 선정
문학 관계자 및 독자들 투표로 수상작 결정 "현실이 불편한 이상 앞으로도 불편한 이야기 할 것 같다"
2017년 08월 11일 (금) 15:35:14 임동현 기자 press@sctoday.co.kr
   
 

소설가 조남주의 <82년생 김지영>이 2017 오늘의 작가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생 김지영씨'로 대변되는 한국 여성들의 보편적인 일상을 완벽하게 재현해 많은 독자들의 사랑을 받은 소설로 제도적 성차별이 줄어든 시대의 보이지 않는 차별들이 어떻게 여성들의 삶을 제약하고 억압하는지를 보여준다.

이 작품은 여성 독자를 중심으로 인기를 모으며 베스트셀러가 됐고 최근 영화화 계획도 발표됐다. 특히 지난 5월 청와대에 초청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에게 이 책을 선물한 것이 알려지면서 더 큰 화제를 모았고 이로 인해 판매율도 급성장했다.

조남주 작가는“책이 나오고 여러 감상평을 전해 듣고 나서야 이 소설이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 독자 분들을 불편하게 한다는 것을 알았다. 우리가 살아가는 현실이 불편한 이상 앞으로도 불편한 얘기를 하게 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오늘의 작가상은 출판사 민음사 주관으로 41년의 역사를 이어온 상으로, 지난 2015년부터 응모된 원고를 심사해 상을 수여하는 공모제 방식을 벗어나 최근 1년간 출간된 모든 한국소설을 모두 대상으로 수상작을 결정하는 방식으로 변경했다. 

또한 선정 과정에서 독자들의 투표 결과를 반영해 문학평론가와 작가 뿐만 아니라, 서점 관계자, 문학 기자, 독자 등의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선정하는 형식으로 바뀌었다. 본심 심사 후보는 알라딘 독자 5만 4천여명의 투표로 결정됐으며, 최종 심사를 통해 수상작이 선정됐다. 

한편 오늘의 작가상을 후원하고 있는 알라딘은 홈페이지 내 선정작 발표 페이지를 꾸리고, <82년생 김지영> 리뷰대회를 진행한다. 1등 1명에게는 상금 20만원이, 2등 2명에게는 상금 10만원이, 3등 2명에게는 적립금 5만원이 주어지며 조남주 작가가 직접 심사를 진행한다. 

     문화 주요기사
작곡가 윤이상 유해, 고향 통영으로 돌아온다
한문연 비상임 이사장에 구자홍 임명
문체부 해외문화홍보원, ‘재외한국문화원 문화예술 프로그램 은행제’ 실시
국립중앙박물관, 무료 야외 공연예술축제 ‘박물관 문화향연’ 개최
삼지연 관현악단 국립극장 공연, 현송월 서현 깜짝 등장
임동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특별인터뷰/ 남정숙 전 성균관대 문화
다양한 인물이 전하는 시어, 연극 '
국립중앙박물관, 무료 야외 공연예술축
정현백 여가부 장관, 남정숙 교수 성
성대 민주동문회, 성추행 피해 교수
국립현대미술관, 설 연휴 무료 관람
"박대성의 수묵, 솔거로 부활한 느낌
삼지연 관현악단 국립극장 공연, 현송
[최창주의 쓴소리] 막올린 올림픽과
용인문화재단, 채용비리 특별점검 수사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