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2.17 토 16:41
   
> 뉴스 > 종합
     
동아시아 교육문제 고민하는 컨퍼런스 열려
부산 신라대서, 한·일·중·미·캄보디아 5개국 학자들 참가
2009년 12월 11일 (금) 14:56:49 이은영 기자 press@sctoday.co.kr

한·중·일·미·캄보디아 5개국 학자들이 모인 가운데 동아시아 교육문제에 대한 심도 있는 컨퍼런스가 열렸다.

   
▲컨퍼런스에 참가한 학자들이 한 자리에서 모였다.

지난 3일 부산 신라대 동북아비지니스센터에서 ‘글로벌시대의 교육문제’를 주제로 열린 2009 부산 아시아 교육연구에 대한 국제 컨퍼런스 에 일본 도쿄가쿠게이대학 와시야마 총장을 비롯 정홍섭 신라대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중·일 3국과 미국·캄보디아 등에서 20여 명의 학자가 참석해 열띤 주제 발표가 이뤄졌다.

이번 행사를 주최 주관한 이명희 한국일본어학회장(신라대 교수)은 “이번 심포지엄에는 동아시아를 중심으로 각 나라의 교과과정 개발과 재교육, 멀티미디어교육기법론(MMTC)등 여러학과의 테마를 가지고 여러 문제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는 의미 있는 자리였다”고 평가했다.

더불어, 이 교수는 “특히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발제와 토론은 물론 포스터발표를 통해 각 나라의 교육현장의 차이점을 발견하고 교육의 접목과 실천방안을 논의하는 중요한 자리로 매김됐다고 그 의의를 둘 수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 심포지엄은 지난 2003년 도쿄가쿠게이대학에서 열린 것에 이어 2회 째로 내년에는 북경에서 열릴 예정것이라고 전했다.

현재 신라대에는 25개국의 700명의 외국유학생들이 있다. 글로벌화와 세계화를 위해 유학생들을 적극적으로 학교에서 정책적으로 받아들인 결과다.

특히 동아시아(한국·일본·중국·타이·필리핀·베트남 등 ) 여러나라의 사범대학과의 교류에 중점을 두고 교육에 있어서의 제 문제점과 교육기법 등을 토론해 나갈 계획이다.

신라대는 특히 일본 도쿄가쿠게이대학(學藝大)과 교류한 지 15년이나 되는 역사를 가지고  있는데, 그동안 공동연구와 심포지엄 등을 통해 활발한 교류를 하고 있다.

이은영 기자 press@sctoday.co.kr

     종합 주요기사
성대 민주동문회, 성추행 피해 교수 응원 및 학교 진상규명 촉구
정현백 여가부 장관, 남정숙 교수 성추행 은폐의혹 공방
문화계에서도 이어지는 미투운동, 남정숙 교수 문화계 미투운동 참여 독려
‘누가 패자인 홈리스에 돌을 던질 수 있겠나?’
제29회 안종필 자유언론상, 언론노조 KBS, MBC 본부 공동 수상
ⓒ 서울문화투데이(http://www.s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0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특별인터뷰/ 남정숙 전 성균관대 문화
다양한 인물이 전하는 시어, 연극 '
국립중앙박물관, 무료 야외 공연예술축
정현백 여가부 장관, 남정숙 교수 성
성대 민주동문회, 성추행 피해 교수
국립현대미술관, 설 연휴 무료 관람
"박대성의 수묵, 솔거로 부활한 느낌
삼지연 관현악단 국립극장 공연, 현송
[최창주의 쓴소리] 막올린 올림픽과
용인문화재단, 채용비리 특별점검 수사
독자가 추천한 한주의 좋은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구독신청하기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3150 서울시 종로구 삼봉로 81 두산위브파빌리온 742호 | Tel:070)8244-5114 | Fax:02)392-6644
구독료 및 광고/후원 계좌 : 우리은행 1005-401-380923 사과나무미디어그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영
Copyright 2008 서울문화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s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