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계륜, ‘신정치문화원’ 으로 정치 재개
신계륜, ‘신정치문화원’ 으로 정치 재개
  • 이의진 기자
  • 승인 2008.11.08 2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야별 전문가· 학자 참여, 오는 11일 개소식 열어
▲사진설명=신계륜 전 서울시 부시장
신계륜 전 민주당 사무총장(사진)이 민주당의  철저한 반성을 토대로 과학적 분석을 통한 새로운 활동을 모색하자는 취지로 '신정치문화원’을 설립하고 오는 11일  개소식을 갖는다.
 
서울시 부시장을 지내기도 한 신계륜 전의원이 대표직을 맡고 ‘정치는 한사람이 아니라 여러 사람이 실천하며 경험과 정보를 나누는 것이 중요하다’는 모토아래 각 분야별 전문가들과 학자들 그리고 서울시 공무원 출신들과 다양한 요소들을 살려 생명력 있는 정책을 만들고자 하는 것.

 ‘신정치문화원’은 산하에 ‘신서울구상위원회’ ‘지방자치혁신위원회’ ‘지방자치와 남북관계발전위원회’ 등 3개 위원회를 두게 된다.

 ‘신서울구상위원회’는 중산층과 서민의 정당인 민주당의 정신과 혼을 담은 서울 발전계획을 구상하는 위원회로 서울의 역사, 산업, 주거, 환경, 도로, 에너지, 교육 등을 다루게 된다.

 ‘지방자치혁신위원회’에서는 현 시점에서 그 동안의 지방자치실시에 대해 공과 과를 평가하고 개선점을 찾아간다.

 ‘지방자치와 남북관계발전위원회’는 남북관계발전을 위해 중앙정부와 더불어 지방자치단체가 해야 할 과제들을 체계적으로 정리하는 일을 한다.

 누구나 뜻이 있으면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고 보다 적극적이고 전문적으로 활동할 사람은 3개 위원회 중 하나를 선택하여 연구위원으로 활동할 수 있다.

 
이의진 기자 luckyuj@s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