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차밭에 120m 대형트리, 밤 밝힌다
보성차밭에 120m 대형트리, 밤 밝힌다
  • 이가온 기자
  • 승인 2013.11.27 2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3일부터 보성차밭 빛 축제 시작

내달 13일 전남 보성 회천면 영천리 보성차밭 일원에 새해 희망을 기원하는 대형트리가 켜진다.

13일 점등식을 시작으로 내년 2월 2일까지 겨울밤을 화려한 빛의 향연으로 수놓을 ‘11회 보성차밭 빛 축제’의 서막이다.

이번 축제는 내년 말의 해를 맞아 말이 힘차게 달려 나가는 모습을 형상화한 대형트리가 차밭에 등장한다.

2000년 밀레니엄 트리로 기네스북에 등록된 차밭 대형트리는 높이 120m, 폭 130m의 규모로 차와 소리의 고장을 알리고, 형형색색 은하수 전구와 LED 조명을 이용해 눈꽃이 내리는 듯한 환상적인 분위기를 연출함으로써 관광객의 마음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이외 테마거리, 은하수터널, 봇재~다향각 경관 조명, 빛의 거리, 포토 존, 다짐의 계단, 소망카드 달기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행사가 준비돼있다.

축제 기간 중 매 주말에는 상설공연이 마련돼 눈과 귀를 즐겁게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