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지평선축제, 화천산천어축제,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김제지평선축제, 화천산천어축제,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 강지원 인턴 기자
  • 승인 2015.12.24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 2016년도 문화관광축제 총 43개 축제 선정, 지역축제의 브랜드화 세계화 기대

문화체육관광부는 24일(목), 화천산천어축제, 김제지평선축제,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을 2016년도 대한민국 대표 축제로 선정했다. 김제지평선축제는 4년 연속, 화천산천어축제는 3년 연속,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은 처음으로 2016년 문화관광축제의 ‘대표축제’에 등극했다.

▲화천 산천어축제, 눈조각이 관광객들의 시선을 사로 잡는다.

이외에도 최우수축제 7개와 우수축제 10개, 유망축제 23개 등 총 43개를 ‘문화관광축제’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3대 축제는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축제로 국내 관광객뿐만 아니라 국외 관광객에게도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우수축제’로 선정된 강진청자축제 등 7개 축제는 대표축제와 함께 우리나라의 축제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보인다. ‘우수축제’와 ‘유망축제’도 관광상품으로 발전 가능성이 있는 축제로 많은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화관광축제’는 전국에서 개최되는 수많은 지역축제 중에서 관광상품화 가능성이 높은 축제를 문체부가 관광브랜드로 인증한 것이다. 문체부는 관광브랜드 시행 20년이 되는 올해부터 문화관광축제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대표·최우수·우수축제의 지원기간 한도(일몰제)를 3년에서 5년으로 연장하고 유망축제는 일몰제를 폐지해 자유롭게 경쟁하는 체제를 갖추도록 했다. 내년 선정 시부터는 현장평가 비중을 70%에서 50%로 낮추고 두 차례의 선정심사를 거치는 등 선정에 공정성을 강화했다.

▲원주댄싱카니발 축제의 한 장면. 프로 무용단을 포함, 남녀노소 모두가 어우러지는 축제다.

내년 ‘문화관광축제’에 대해서는 등급별로 관광진흥개발기금을 차등하여 직접 지원(총 60억 원)하고, 한국관광공사를 통해 홍보·마케팅 등 간접 지원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문화관광축제’의 대표축제로 졸업한 보령머드축제,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진주남강유등축제는 ‘글로벌축제’로서 세계 속에 대한민국 축제의 인지도를 넓혀 나갈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할 계획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지역 문화를 계승·발전시키고 지역의 공동체 의식을 형성해온 축제가 ‘문화관광축제’ 브랜드를 통해 지역의 이미지를 강화하고 지역경제와 국내관광 활성화에 실질적으로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이를 더욱 적극적이고 체계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2016년도 문화관광축제 선정 결과>

◆ (대표축제 3개) 김제지평선축제, 자라섬국제재즈페스티벌, 화천산천어축제

◆ (최우수축제 7개) 강진청자축제, 무주반딧불축제, 문경전통찻사발축제, 산청한방약초축제, 이천쌀문화축제, 진도신비의바닷길축제, 추억의7080충장축제

◆ (우수축제 10개) 강경젓갈축제, 고령대가야체험축제, 담양대나무축제, 봉화은어축제, 부여서동연꽃축제, 순창장류축제, 정남진장흥물축제, 제주들불축제, 통영한산대첩축제, 평창효석문화제

◆ (유망축제 23개) 괴산고추축제, 대구약령시한방문화축제, 대전효문화뿌리축제, 동래읍성역사축제, 마산가고파국화축제, 목포항구축제, 보성다향대축제, 서산해미읍성역사체험축제, 여주오곡나루축제, 영암왕인문화축제, 완주와일드푸드축제, 인천펜타포트음악축제, 춘천마임축제, 포항국제불빛축제, 한산모시문화제,한성백제문화제, 고창모양성제, 광안리어방축제, 안성맞춤남사당바우덕이축제, 영덕대게축제울산옹기축제, 원주다이내믹댄싱카니발, 함양산삼축제

* 밑줄 친 축제는 2016년에 새롭게 문화관광축제에 진입한 축제 / *가나다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