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문화회관 7월 온쉼표 '무부, 舞,浮 Move'
세종문화회관 7월 온쉼표 '무부, 舞,浮 Move'
  • 임동현 기자
  • 승인 2017.07.0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무용단 대표 명작선 만날 수 있는 기회, 18~19일 세종 M씨어터

세종문화회관이 7월의 온쉼표 <무부, 舞,浮 Move>를 오는 18일부터 19일까지 총 2회 세종 M씨어터 무대에 올린다. 

온쉼표 공연은 천원으로 감상할 수 있는 세종문화회관의 문화 휴식 프로그램으로 올해 연간 21회 계획으로 관객을 만나고 있으며 이번 7월에는 서울시무용단의 대표 명작선의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 서울시무용단의 꽃춤 (사진제공=세종문화회관)

서울시무용단은 1974년 창단된 이후 40년이 넘는 세월동안 전통무용을 기반으로 하면서도 동시대성을 담아내는 공연무대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대표적 무용단이다.

2016년에는 단군신화를 바탕으로 창작한 대형 춤극 <신시>로 사랑을 받았고 어린이와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코믹 댄스극 <춤추는 허수아비>, 한국 무용과 다른 장르와의 협업으로 무용 공연의 지평을 넓힌 시리즈 <더 토핑>도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는 레퍼토리다.

7월의 온쉼표 <무부, 舞,浮 Move>에서는 서울시무용단이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전통춤과 전통춤을 기반으로 한 창작품을 다양하게 선보인다. 학의 우아한 몸짓을 표현한 학춤과 분위기에 맞춰 흥겹게 추는 자유로운 ‘허튼춤’등을 비롯해 부채춤, 장고춤 등 화려하고 아름다운 춤이 무대를 장식한다. 

또한 서울시무용단이 2016년에 선보인 창작무용극 <여름빛 붉은 단오> 중 사랑의 감정을 손끝과 발끝의 은은한 곡선미에 담아 추는‘꽃춤’과 관객의 흥을 돋을‘항아리 타악’ 무대도 선보인다.     

참가 접수는 오는 9일까지 세종문화회관 온쉼표 홈페이지를 통해 받으며 10일 추첨을 통해 당첨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